은평구, 문화 다양성이 있는 '韓문화 페스티벌' 개최
은평구, 문화 다양성이 있는 '韓문화 페스티벌' 개최
입력 2018.10.11 19:39

인사이트사진 제공 = 은평구


[인사이트] 진민경 기자 = 문화마을을 지향하는 은평구가 10월 문화의 달을 맞아 특별한 페스티벌을 준비했다.


11일 은평구는 오는 19일부터 21일까지 3일간 '북한산 韓문화체험 특구' 일대에서 '2018년 문화 다양성이 있는 북한산 韓문화 페스티벌'을 개최한다고 밝혔다.


'북한산 韓문화 페스티벌'은 은평구 대표 관광축제로 2011년 북한산과 아웃도어를 테마로 시작한 뒤 올해로 8회째를 맞았다.


특히 이번 페스티벌은 문화체육관광부의 '지역특화 문화 다양성 활성화 공모 사업'을 통해 지자체 중 유일하게 은평구가 선정된 것을 계기로 은평지역 특성을 반영해 개최하는 것이다.


인사이트사진 제공 = 은평구


축제 첫날인 19일은 '문화 다양성이 흐르는 韓문화체험 특구'라는 주제로 구파발역 3번 출구 인근 '롯데몰 은평점' 옆 부지에서 진행된다. 


이외 韓문화 체험 특구 안내 및 서울 속 마을 여행 '은평 한옥마을', 문화 다양성, 韓문화 체험과 먹거리 등 다양한 체험·안내 부스가 운영된다. 


또한 韓문화 체험 특구 특색을 살려 '줄타기' 및 국악인 남상일의 공연과 가수 박상민과 함께 출연하는 전통예술과 대중예술의 콜라보 콘서트가 오후 5시부터 진행될 예정이다.


다음 날인 20일에는 북한산성 입구 제2주차장에서 행사가 개최한다. 韓문화체험 특구 및 문화 다양성, 아웃도어, 특산물 등 체험·안내 부스가 운영되며 오후 4시부터 '한복패션쇼'와 코요테와 박현빈, 박남정 등이 출연하는 '세대공감 7080 콘서트'가 열린다.


인사이트사진 제공 = 은평구


21일은 오후 4시 북한산성 입구 제2주차장에서 진행되는 문화 다양성 이야기 콘서트 '내를 건너 숲으로'에서는 가수 인순이와 대중성을 확보해 가고 있는 서울오케스트라가 한 무대에 서서 가요와 클래식의 절묘한 하모니를 이루어 낼 것으로 기대된다.


페스티벌은 콘서트 내용과 어우러지는 배경을 샌드아트와 영상으로 표현해 공감각적 융·복합 콘서트로 진행될 예정이다. 


이번 콘서트는 방송인 강석이 사회로 진행하며 인디밴드 데일리스, 아이돌 크나큰, 데이비드오, 오페라 은평 누리 등이 참여한다.


김미경 구청장은 “문화 다양성의 가치에 대한 공감대 형성 및 확산과 소통할 수 있는 장을 마련하고자 한다"며 "구민에게 문화적 삶의 질 향상과 가족 단위 관람객들에게 좋은 볼거리와 추억을 선사할 것"이라고 말했다.

"서장훈은 진짜 울뻔"···음원 내달라고 난리난 거미의 '눈의 꽃' 무대
입력 2018.12.16 10:54


[인사이트] 김소연 기자 = 겨울 '띵곡'이라 불리는 '눈의 꽃'이 거미의 목소리로 재탄생했다.


지난 15일 방송된 JTBC 예능프로그램 '아는 형님'에는 최고의 보컬리스트 김범수와 거미가 게스트로 출연했다.


이날 거미는 2004년 KBS2 드라마 '미안하다, 사랑한다' OST 가수 박효신의 '눈의 꽃' 무대를 선보였다.


그는 노래방처럼 꾸며진 세트장을 언급한 뒤 "사실 이 노래를 노래방에서 처음 불러본다"라며 감정을 잡았다.



아련한 전주가 흐르자 거미의 호소력 짙은 목소리가 세트장을 가득 메웠다.


특히 "지금 올해의 첫 눈꽃을 바라보며 함께 있는 이 순간에 내 모든 걸 당신께 주고 싶어. 이런 가슴에 그댈 안아요"라는 후렴구에서는 폭발적인 고음이 돋보였다.


겨울 감성을 촉촉하게 적시는 거미의 노래에 서장훈, 강호동, 이상민 등 멤버들은 두 손을 꽉 쥔 채 감동을 표현했다.


시청자들 또한 "제발 리메이크해주면 안 되겠냐", "박효신만큼 이 노래를 잘 소화하는 가수는 처음이다"라며 열렬한 반응을 보냈다.


원곡자 박효신과는 또 다른 매력을 자아내는 거미의 '눈의 꽃'을 방송 영상을 통해 만나보자.





입력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