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럭셔리 끝판왕' 샤넬 디자이너가 역대급으로 잘 뽑았다는 2019년 신상 컬렉션
'럭셔리 끝판왕' 샤넬 디자이너가 역대급으로 잘 뽑았다는 2019년 신상 컬렉션
입력 2018.10.07 12:55 · 수정 2018.10.07 12:59

인사이트

Instagram 'chanelofficial'


[인사이트] 변세영 기자 = 럭셔리함의 끝판왕인 명품 브랜드 '사넬'이 세련미까지 장착하며 여심을 흔들고 있다.


고풍스럽고 유니크한 디자인으로 '우아함'의 결정체라 불리는 샤넬.


샤넬은 전 세계의 여성들의 로망으로 자리잡혀 그 인기가 식을 줄을 모르고 있다.


이러한 가운데 최근 파리에서 진행된 샤넬 19SS 컬렉션에서 유행을 선도하는 시즌 컬렉션 아이템이 공개돼 전 세계 패피를 마음에 불을 지폈다.


인사이트Instagram 'chanelofficial'


공개된 패션쇼 사진을 보면 화이트색상의 셔츠에 샤넬의 마크가 새겨진 모습이다.


자칫 밋밋할 수 있는 흰색의 셔츠에 샤넬만의 시그니처 로고를 입혀 '올드한 이미지'를 벗고 한층 세련된 이미지를 불러일으킨다.


올해도 역시 샤넬만의 '체크 패턴'을 적극적으로 활용했다.


감각적인 체크 패턴을 활용해 단조로움을 피하고 샤넬의 정체성을 보여주는 룩을 선보였다.


인사이트


인사이트Instagram 'chanelofficial'


여성스러운 감성이 은은하게 느껴지는 색감의 클러치와 백도 있다.


과하지 않은 아이보리색을 살려 여성스럽고 화사한 백을 연출했다.


이는 캐주얼한 옷차림이나 격식을 차린 스타일에도 포인트 아이템으로 제격이다.


단번에 '샤넬'임을 파악할 수 있는 이번 컬렉션이 공개되자 누리꾼들의 열화와 같은 반응이 이어졌다.


누리꾼들은 "너무 예쁘다", "사고 싶다", "월급 털어서 살까"라는 반응을 보이며 19SS 컬렉션에 대한 기대감을 드러냈다.


인사이트


인사이트


인사이트


인사이트GettyimagesKorea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