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친 랩 실력으로 무대 씹어먹으며 '실수'까지 잊게 만든 '쇼미7' 루피
미친 랩 실력으로 무대 씹어먹으며 '실수'까지 잊게 만든 '쇼미7' 루피
입력 2018.10.06 08:16

인사이트Mnet '쇼미더머니 777'


[인사이트] 최해리 기자 = 래퍼 루피가 독보적인 랩 실력을 과시해 모두를 감탄하게 했다.


지난 5일 방송된 Mnet '쇼미더머니 777'에서는 참가자들이 음원 미션을 수행하는 모습이 그려졌다.


이날 방송에서 특히 팔로알토·코드쿤스트 팀의 무대가 눈길을 끌었다.


루피, 콸라, 키드밀리, ph-1은 밝은 분위기가 특징인 '굿데이'란 곡으로 무대를 준비했다.


인사이트Mnet '쇼미더머니 777'


무대에 오르기 전 연습 당시 루피는 계속해서 가사를 잊는 실수를 해 의기소침한 모습을 보였다. 


그는 "'쇼미더머니'는 너무 긴장이 돼서 가사가 입에 안 붙는다"고 털어놨다.


본격적으로 음원 미션 무대가 시작되고, 많은 참가자들이 팔로알토·코드쿤스트 팀에게 기대감을 내비쳤다.


그러나 무대 중간부터 등장해야 하는 루피가 나타나지 않아 팀원들과 프로듀서들을 깜짝 놀라게 했다.


인사이트Mnet '쇼미더머니 777'


루피는 뒤늦게 무대에 올랐지만 프로다운 모습을 보이며 마치 언제 실수했냐는 듯 자연스럽게 무대를 이끌어 나갔다.


연습 당시 연이어 가사 실수를 하며 불안감을 형성했던 루피는 우려했던 것과 달리 무대에서 화려한 랩으로 단숨에 보는 이를 사로잡았다. 


무대에 뒤늦게 올라왔던 것에 대해 루피는 "무대 뒤에서 인이어로 음량 체크를 하다가 늦었다. 죄송하다"고 설명했다.


이에 코드 쿤스트는 "루피는 진짜 프로답다. 자신이 늦었음을 깨닫고도 계획인 것처럼 늦게 나오며 무대에 지장을 주지 않았다"며 엄지를 치켜세웠다. 다른 프로듀서들 또한 루피의 랩을 칭찬했다.


Naver TV '쇼미더머니777(트리플세븐)'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