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남친 폭행 혐의' 구하라, 부상 치료 위해 병원 입원 중"
"'남친 폭행 혐의' 구하라, 부상 치료 위해 병원 입원 중"
입력 2018.09.14 21:06

인사이트Instagram 'koohara__'


[인사이트] 디지털뉴스팀 = 헤어디자이너 남자친구를 폭행한 혐의로 경찰 조사를 받게 된 구하라가 현재 병원 입원 중인 것으로 알려졌다.


14일 오센은 구하라가 현재 병원에 입원해 치료 중이라고 보도했다.


보도에 따르면 현재 구하라는 지난 13일 남자친구 A 씨와의 다툰 후 부상을 입고 병원 치료를 받고 있다.


또 구하라는 정확한 경찰 조사를 받기 위해 법정대리인을 선임했다고 오센은 전했다.


인사이트MBC MUSIC 'HARA ON&OFF:The Gossip'


구하라의 소속사 콘텐츠와이는 "가족에게 확인한 결과 현재 입원 치료 중인 것이 맞다"라고 말했다.


이외 구체적인 상황에 대해서는 "본인과 직접 연락이 된 게 아니고, 지극히 개인적인 부분이기 때문에 소속사에서도 자세한 입장 표명을 하기는 어렵다"라고 선을 그었다.


향후 일정과 관련해서는 "회복 후 경찰 조사에 임할 예정이고, 경찰 조사는 법정대리인과 진행하게 될 것 같다"고 설명했다.


인사이트Grazia


앞서 지난 13일 구하라는 동갑내기 남자친구인 헤어 디자이너인 A 씨에게 피소당했다.


A 씨는 경찰에 '구하라에게 이별을 요구하자 폭행당했다'고 주장하며 신고했다.


이에 경찰이 구하라의 자택인 서울 강남구 논현동 한 빌라에 출동해 현장 조사를 했다


아직 A 씨를 향한 구하라의 일방 폭행인지 아니면 쌍방 폭행인지는 정확하게 밝혀지지 않았다.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