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열정+패기 있는 신입사원 찾습니다"…신한은행, 하반기 신입행원 채용 실시
"열정+패기 있는 신입사원 찾습니다"…신한은행, 하반기 신입행원 채용 실시
입력 2018.09.14 17:00

인사이트사진=고대현 기자 daehyun@


하반기 신입행원 300명 포함 2018년 연간 900명 선발 예정 '은행권 채용절차 모범규준'을 반영한 채용 절차 진행


[인사이트] 장영훈 기자 = 신한은행이 함께할 열정과 패기 넘치는 신입사원을 찾는다.


14일 신한은행은 2018년 하반기 신입행원 채용을 실시한다고 밝혔다. 하반기 분야별 신입행원 채용 300명 및 전문 인력 등을 포함해 2018년 총 900여명을 채용할 계획이다.


채용 입사원서 이날부터 오는 30일까지 신한은행 채용홈페이지를 통해서 접수받는다. 은행권 최초로 분야별 채용을 도입한 신한은행은 이번 채용에서도 분야별 채용을 실시한다.


분야는 개인금융과 기업금융/WM, ICT/디지털, 리스크/빅데이터, IB/자금운용/금융공학 총 5개 분야로 구분해 채용을 진행한다.


신한은행은 분야별 채용의 장점을 살려 업무별로 요구되는 역량 검증을 위해 필기시험은 모집 분야별로 과목을 달리하여 진행할 방침이다.


인사이트사진=고대현 기자 daehyun@


은행연합회 주관 제정된 '은행권 채용절차 모범규준' 반영신한은행, 면접 기회주기 위해 면접 대상 인원수 대폭 늘려


뿐만 아니라 해당 분야의 실무 전문가를 면접관으로 위촉해 지원자의 역량을 종합적으로 평가해 채용에 적극 반영할 예정이다.


이번 채용은 은행연합회 주관으로 제정된 '은행권 채용절차 모범규준'을 반영해 채용프로세스가 공정하고 투명하게 진행된다.


신한은행은 또 보다 많은 지원자가 면접 볼 수 있는 기회를 가질 수 있도록 면접 대상 인원수를 대폭 늘리기로 했다.


필기시험 전형은 전 과정 외부에 위탁하여 운영되며 NCS직업기초능력 평가, 분야별직무능력평가를 2교시에 나누어 진행하고 전국 5개 주요도시(서울, 부산, 대구, 대전, 광주)에서 동시 실시된다.


직무적합도 면접 전형은 '블라인드(Blind) 면접'을 실시해 지원자의 역량과 무관한 요소를 평가에서 배제하고 오직 지원자의 역량만으로 평가를 진행한다.


인사이트신한은행 위성호 은행장 / 사진=고대현 기자 daehyun@


신한은행 관계자 "지원 분야 직무내용 명확히 파악하는 것이 중요"오는 30일까지 신한은행 채용홈페이지 통해 원서 접수


신한은행은 직무적합도 면접 전형에서 외부 전문기관이 별도의 면접전형을 진행하는 방식을 도입해 다양한 관점으로 지원자들을 평가하기로 했다.


본격적인 하반기 채용이 시작되는 가운데 신한은행은 기업의 사회적 책임을 다하기 위해 앞으로도 청년 일자리 창출을 위해 지속적인 노력을 기울일 예정이다.


신한은행 관계자는 "이번 채용은 분야별 채용으로 진행되기 때문에 본인이 지원하는 분야의 직무내용을 명확히 파악하는 것이 중요하다"고 설명했다.


그러면서 "채용공고에 나와 있는 분야별 직무 내용을 꼼꼼히 살펴보고, 본인이 앞으로 잘 할 수 있는 분야에 소신있게 지원하는 것이 좋다"고 꿀팁을 전했다.


관계자는 또 "해당 분야에 지원한 이유 및 본인의 역량 등을 잘 고민하고 지원한다면 좋은 결과로 이어질 수 있을 것"이라고 말했다.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