양천구, 4차 산업시대 첨단기술 이끌어갈 '미래직업체험박람회' 개최
양천구, 4차 산업시대 첨단기술 이끌어갈 '미래직업체험박람회' 개최
입력 2018.07.12 20:11

인사이트사진제공 = 양천구청


[인사이트] 한예슬 기자 = 급변하는 4차 산업시대를 살아갈 청소년들은 미래 직업을 알아보고 탐구할 기회가 필요하다.


양천구(구청장 김수영)는 오는 14일 양천구생활안전체험교육관 앞 광장에서 13시부터 「2018 미래직업체험박람회」를 개최한다.


구는 청소년 및 학부모들에게 최신 기술시연을 통해 미래 직업군의 변화와 진로지도의 세태변화를 알리는 「2018 미래직업체험박람회」를 마련하였다.


미래직업에 대한 비전을 제시하고 학생들이 자신의 적성과 진로를 탐색·설계할 수 있는 기회를 제공한다.


인사이트사진제공 = 양천구청


이날 13시부터 18시까지 로봇, 인공지능, VR, 사물인터넷, 드론 등 12개 미래직업체험부스가 운영된다.


학생들은 ▲3D프린터로 피규어제작 ▲VR을 통한 자율주행 스마트카 제작 및 시연 ▲로봇제어 및 축구로봇 시연 ▲드론 시뮬레어터 조작 및 드론촬영 ▲사물인터넷(IOT: 인터넷기반으로 모든 사물을 연결하여 정보를 소통하는 서비스) 스마트하우스 조작 ▲조향 원리와 성분배합을 통해 나만의 향수 만들기 등 다양한 미래직업을 체험해 볼 수 있다.


또한 EBS커리어에서 학생들에게 적성검사를 실시하고, 자기주도 학습법에 대해 알려주는 진로상담이 진행된다.


김수영 양천구청장은 "미래직업체험박람회는 4차 산업과 진로직업탐색에 관심 있는 학부모와 학생들이 주말을 맞아 첨단기술을 체험하고 진로에 대해 생각할 수 있는 귀중한 기회가 될 것"이라며 "앞서가는 교육도시 양천을 위해 앞으로도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안정환이 혀 내두르며 감탄한 '프랑스 조각미남'의 정체
입력 2018.12.14 14:28


[인사이트] 김소연 기자 = 한국 대표 미남들까지 깜짝 놀라게 한 프랑스 '훈남'의 정체가 화제다.


지난 12일 방송된 Olive '국경없는 포차'에서는 프랑스 파리에서 한국식 포장마차 영업을 시작한 멤버들의 이야기가 담겼다.


이날 오후 포장마차에는 신세경과 여자 손님들의 눈길을 사로잡은 한 남자 손님이 등장했다.


조각 미모를 자랑하는 안정환과 이이경 또한 "저 사람 엄청 잘생겼다"라며 입을 모아 칭찬했을 정도.



말끔한 슈트 차림의 남자 손님은 메뉴판을 지긋이 바라보며 여유를 즐겼다.


일상적인 행동이었지만, 신비로운 눈동자와 조각 같은 이목구비 그리고 살짝 기른 턱수염이 독보적인 분위기를 자아냈다.


그는 복분자주와 안주로 나온 불닭을 먹을 때도 남달랐다. 마치 고전 영화의 한 장면을 보는 듯했다.



남자 손님의 정체는 다름 아닌 프랑스 배우 라파엘 페르소나즈(Raphael Personnaz)였다.


라파엘은 배우 키이라 나이틀리 주연 영화 '안나 카레니나'에서 알렉산더 역을 맡은 바 있다. 이 외에도 다수의 프랑스 영화에 주연으로 출연했다.


브라운관 너머 시청자들까지 홀려버린 라파엘의 비주얼을 방송 영상을 통해 만나보자.




입력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