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구건조증 개선해주는 GC녹십자엠에스 '아이안' 인기
안구건조증 개선해주는 GC녹십자엠에스 '아이안' 인기
2018.06.26 11:18

인사이트

사진 제공 = GC녹십자엠에스


[인사이트] 권길여 기자 = 최근 미세먼지·황사 등 기후 악화로 인해 안구건조증 환자가 늘어나고 있는 가운데 안구건조증 치료용 의료기기가 새로운 치료 대안으로 주목받고 있다.


GC녹십자엠에스는 안구건조증 치료용 의료기기 '아이안'이 올해 1월부터 5월까지 매출이 전년 동기 대비 4배 이상 늘었다고 7일 밝혔다.


점안제가 안구건조증 관련 시장의 대부분을 차지하는 상황에서 출시 1년만에 주목할 만한 성장세를 이어가고 있다는 분석이다.


안구건조증은 눈물이 줄어들어 눈이 뻑뻑하거나 시야가 흐려 보이는 증상이다. 국민건강보험공단에 따르면 안구건조증 환자는 지난해 기준 231만여 명으로 매년 늘어나고 있는 추세다.


'아이안'은 안경처럼 착용하는 의료기기로, 일반형인 '아이안'과 안경의 착용 편의성을 높인 고급형 '아이안플러스'로 구성돼있다.


인사이트사진 제공 = GC녹십자엠에스


이 기기에 포함된 의료용 자석 패드가 안구 혈액과 눈물 흐름을 원활하게 해주는 원리로, 하루 3번 15분씩만 사용하면 된다. 특히, 기존 의료기기 제품들과 달리 작동에 전기가 필요하지 않아 언제 어디서든 편리하게 사용할 수 있다.


또한, '아이안'은 전남대학교와 중앙대학교에서 안구건조증 환자 49명을 대상으로 실시한 임상시험에서 안구건조증의 대표 증상인 '눈물막 파괴 시간'과 '기초 눈물 분비량'이 각각 54.3%, 15.6% 호전되는 등 유효성과 안전성을 검증 받았다.


GC녹십자엠에스 관계자는 "어떠한 물리적 자극 없는 비접촉 방식을 통해 꾸준한 착용만으로 안구건조 증상을 개선하는 게 제품의 핵심 경쟁력"이라며 "가격경쟁력까지 갖춰 최근 수험생과 직장인들의 수요가 꾸준히 늘고 있다"고 말했다.


GC녹십자엠에스는 현재 약국, 온라인 등의 판매처를 전문 병원 등으로 확대함과 동시에 해외 시장 공략에도 나선다는 계획이다.


한편, 의료기기를 포함한 전세계 안구건조증 관련 시장 규모는 오는 2022년 약 5조원을 훌쩍 뛰어넘을 것으로 전망된다. 국내 시장은 현재 약 1,600억원 수준으로 추산된다.

결혼할 인연은 정해져 있다는 것을 증명한 커플의 '시작'과 '끝'
입력 2018.12.17 19:47


[인사이트] 장경윤 기자 = 하늘이 맺어준 인연이라는 뜻의 '천생연분'.


오늘도 많은 사람들은 운명의 상대를 찾고자 길을 헤메지만, 그 인연은 생각보다 '가까운' 곳에 있을 지도 모른다.


지난 16일(현지 시간) 영국 일간 데일리메일은 같은 병원에서 태어나 인연을 맺은 두 아기가 30년 뒤 부부가 됐다는 놀라운 소식을 전했다.


사연의 주인공 젬마(Jemma)와 다니엘 렁글리(Daniel Langley)는 지난 1989년 4월, 멜버른의 윌리엄 앵글리스 병원에서 태어났다.




당시 비슷한 시기에 출산을 앞두고 있던 두 아기의 어머니들은 여러 이야기를 나누며 친밀감을 쌓아갔다.


출산을 마친 어머니들은 젬마와 다니엘을 서로 소개시켜 준 뒤, 퇴원 후에도 종종 모임을 가지며 친분을 이어갔다.


어느덧 걸음마를 떼게 된 젬마와 다니엘 또한 함께 장난감을 가지고 놀며 빠르게 친구가 되었다.


그러나 둘이 9살이 됐을 무렵, 젬마의 집은 먼 거리로 이사를 가게 됐다.




어떠한 연락 수단도 없었던 둘은 이후 서로의 소식을 전혀 모르고 살았으며, 그렇게 둘의 관계는 어린 날의 추억으로만 남는 듯 했다.


그런데 지난 2013년, 젬마는 인터넷 서핑을 하던 도중 우연히 다니엘의 여동생이 운영하고 있는 SNS 계정을 발견했다.


다니엘의 근황이 궁금해진 젬마는 다니엘의 연락처를 알아낸 뒤, 잠깐의 메시지를 주고받으며 만날 약속을 잡았다.


어렸을 적과는 너무나 다른 모습으로 서로를 마주하게 된 다니엘과 젬마는 반가움과 동시에 서로에 대한 '묘한' 감정을 느꼈다.




자연스럽게 데이트를 시작하게 된 둘은 연애를 시작한 지 단 1년 만에 결혼까지 약속하게 됐다.


이후 2017년 빅토리아주에서 결혼식을 올린 젬마와 다니엘 부부는 현재 내년 3월에 태어날 첫 째 아이를 기다리고 있는 중이다.


젬마는 "다니엘이 나에게 청혼을 했을 때에는 너무 놀랐다"며 "처음으로 서로의 눈을 마주한 지 30년이 지난 지금, 우리는 정식으로 부부가 됐다"고 전했다.


이어 "주변 사람들은 항상 우리의 이야기가 영화와도 같다고 말한다"며 "나는 우리가 그저 함께 할 운명이었음을 느껴왔다"고 덧붙였다.

입력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