폭망한 체육관 30곳 1년 만에 '흑자'로 만든 호랑이 관장님 클라스
폭망한 체육관 30곳 1년 만에 '흑자'로 만든 호랑이 관장님 클라스
2018.06.22 10:49

인사이트MBC '나 혼자 산다'


[인사이트] 전현영 기자 = 예능 프로그램 '나 혼자 산다'에서 미친 존재감을 뽐내며 신 스틸러로 활약했던 양치승 관장.


지옥의 트레이닝으로 연예인들의 특급 몸매를 전담하는 '호랑이 관장님'이 입이 떡 벌어지는 놀라운 이력을 공개했다.


지난 13일 유튜브 '시사저널e' 채널에는 양 관장의 창업기가 소개됐다.


양 관장은 군대를 다녀오며 몸을 다쳤고, 재활을 하느라 운동을 시작하게 됐다고 한다.


인사이트Youtube '시사저널e'


국가대표 선수들과 함께 훈련하면서 운동량이 너무 많아 어려움을 겪자 사업으로 방향을 틀게 됐다.


90년도 후반에 처음 체육관을 차린 양 관장은 당시에 월세 380만원을 메꿀 수 있을까 걱정돼 잠도 잘 이루지 못했다고 고백했다.


양 관장은 "어떻게든 월세를 내고 먹고살아야겠다는 생각에 모든 사람을 PT(Personal Training)하는 식으로 다 봐줬다"고 밝혔다.


꼼꼼한 운동 지도에 회원 수가 엄청나게 늘어났고, 양 관장은 강남 일대의 체육관에서 트레이너 생활을 시작하며 새로운 도전에 나섰다.


그러나 그의 기대와 달리, 몸담은 체육관의 트레이너들은 서비스 마인드가 부족해 원하는 것들을 배울 수 없었다.


인사이트Youtube '시사저널e'


양 관장은 결심을 새로이 하고 곧 폐업할 듯 망해가는 체육관을 인수하기 시작했다.


그렇게 1년 만에 30여 곳이 넘는 곳을 모두 흑자로 전환해 권리금을 받고 팔아넘기는 기록을 세웠다.


그의 성공 비법은 친절한 서비스다. 개인 PT를 하듯이 운동하러 온 고객들을 친절히 대하자, 고객들이 가족 등 지인들을 데려오기 시작했다.


양 관장은 "트레이너가 되기는 쉽다. 하지만 살아남기는 어렵다"며 아낌없이 조언을 건넸다.


한편, 양 관장은 최근 기획사 아티팩토리와 전속 계약을 맺고 본격적인 방송 활동을 예고했다.


인사이트MBC '나 혼자 산다'


인사이트Instagram 'bodyspace_'


YouTube '시사저널e'

청초한 미모로 향수 광고 뒤집어 놓은 '웹드 여신' 신예은
입력 2018.12.18 16:30


[인사이트] 전현영 기자 = 신예 배우 신예은이 향수 광고에서 청순미 넘치는 미모를 뽐냈다.


지난 14일 패션 매거진 보그코리아 공식 인스타그램 계정에는 신예은의 모습이 담긴 영상 한 편이 올라왔다.


공개된 영상은 한 향수 브랜드의 광고로, 브랜드와 찰떡같이 어울리는 신예은의 미모가 빛을 발했다.



영상은 잠에서 깨는 신예은의 모습으로 시작됐다.


새하얀 이불 속에서 눈을 비비며 깨어난 신예은은 향수의 맑고 깨끗한 느낌을 청초한 비주얼로 표현해냈다.


신예은은 이불에 둘러싸인 채 밝게 웃는가 하면, 연보랏빛 니트를 입은 채 다양한 포즈를 취해 보였다.



향수를 손에 쥔 채 햇살 아래 선 그의 모습은 절로 탄성을 자아냈다.


화사한 영상의 분위기는 신예은 특유의 단아하고 청순한 느낌과 자연스럽게 어우러졌다.


신예은의 청초한 미모가 돋보이는 영상을 직접 만나보자.




Instagram에서 이 게시물 보기

Vogue Korea(@voguekorea)님의 공유 게시물님,

입력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