내일(17일) 전국 포근한 봄 날씨···"데이트 하세요"
내일(17일) 전국 포근한 봄 날씨···"데이트 하세요"
2018.04.16 20:03

인사이트뉴스1


[인사이트] 디지털뉴스팀 = 화요일인 내일(17일)은 전국이 대체로 맑고 쾌청한 날씨를 보이겠다.


16일 기상청에 따르면 서해상에 위치한 고기압의 영향으로 전국이 대체로 맑을 전망이다.


다만 전남과 경남, 제주에는 오전에 구름이 많고 일부 지역에서는 비 소식이 있겠다.


인사이트뉴스1


내일 아침 최저기온은 서울 7도, 대전 7도, 전주 7도, 광주 9도, 부산 10도, 제주 11도, 울릉도·독도 8도 등이다.


낮 예상 최고기온은 서울 20도, 대전 21도, 전주 20도, 광주 20도, 부산 19도, 제주 16도, 울릉도·독도 15도로 예측된다.


기상청은 "당분간 기온은 평년과 비슷하지만 일교차가 매우 크니 건강관리에 유의해야 한다"고 당부했다.


큰 일교차로 이날 새벽부터 아침 사이에 내륙에 서리가 내리는 곳이 있겠다.


이날 미세먼지 농도는 전 권역이 '보통'으로 예상되지만 서울·강원 영서·대전·세종·충북은 오전에 '나쁨' 수준의 농도가 나타나겠다.


인사이트뉴스1


디지털뉴스팀

"언니이이잉ㅠ"···팝업스토어에 깜짝 방문한 태연보고 감동해 울먹인 설리
입력 2018.12.16 15:15


[인사이트] 김은지 기자 = 설리가 자신의 팝업스토어 '진리상점'에 깜짝 등장한 태연을 보고 감동에 겨워 울먹였다.


지난 13일 네이버 V앱을 통해 방송된 '진리상점'에서는 팝업스토어를 열고 팬들과 소통하는 설리의 모습이 그려졌다.


이날 방송에서 설리는 자신을 보기 위해 달려온 팬들을 직접 마주하고 대화를 나누며 한걸음 다가가는 모습으로 눈길을 끌었다.


영업이 이어지던 늦은 저녁, 같은 소속사 식구인 소녀시대 태연이 극비리에 '진리상점'을 방문했다.




설리 몰래 쇼핑을 마친 태연은 계산대로 다가서며 해맑게 웃어 보였다.


뒤늦게 태연을 발견하고 깜짝 놀란 설리는 어린아이처럼 울먹이기 시작했다. 


설리는 곧장 달려나가 태연을 끌어안으며 반가움을 표현했다.



훈훈한 분위기를 자아내던 두 사람은 태연이 고등학생이던 시절 함께 살았었다고 밝히며 남다른 친분을 과시했다.


이에 설리는 "그때 저한테 태연 언니가 '너는 되게 밥을 아기같이 먹는다. 밥 먹는 소리가 꼴딱꼴딱 하다'고 했다"라며 추억했다.


설리의 말을 들은 태연은 "그걸 기억하냐"라며 "우리 추억이 만들어진지 꽤 오래됐다"라고 아련한 표정을 지어 보여 웃음을 자아냈다. 




※ 관련 영상은 22분 45초부터 시작합니다. 


입력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