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독도' 방문하겠다는 한국 국회의원에 항의한 일본 정부
'독도' 방문하겠다는 한국 국회의원에 항의한 일본 정부
2018.04.10 21:51

인사이트(좌) gettyimagesKorea, (우) 뉴스1


[인사이트] 김연진 기자 = 한국 국회의원이 독도 방문 계획을 발표한 것에 대해 일본 외무성이 항의했다.


10일 일본 NHK는 일본 외무성이 한국 국회의원의 독도 방문 계획에 "도저히 받아들일 수 없다"며 한국 측에 항의했다고 전했다.


보도에 따르면 일본 외무성 가나스기 겐지 아시아대양주 국장은 "독도 영유권에 관한 우리나라의 입장에 비쳐 도저히 받아들일 수 없으며 매우 유감"이라고 강력히 항의했다.


또한 그는 한국 국회의원의 방문 계획 철회를 요구했다.


인사이트gettyimagesKorea


이에 더해 서울에 있는 일본대사관도 한국 외교부 측에 항의했다는 사실이 확인됐다.


자민당의 '영토에 관한 특명위원회'는 항의 결의서를 마련해 "(독도) 방문이 한일 관계에 매우 중요하다"라며 "한반도 정세를 둘러싸고 한미일 연대가 요구되는 상황에서 심각한 우려를 표명한다"고 밝혔다.


앞서 국회 교육문화체육관광위원회 유성엽 위원장은 오는 16일 여야 교문위원들과 함께 1박 2일 일정으로 독도를 방문하기로 했다고 밝힌 바 있다.


유 위원장은 "일본의 역사 교과서 왜곡에 항의하고, 독도에 대한 영토 주권을 확인하기 위해 국회의원들이 독도를 방문하기로 했다"고 전했다.


인사이트뉴스1


김연진 기자 jin@insight.co.kr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