내일(11일) 전국에 누런 '흙비' 쏟아진다…"태풍급 강풍도 주의하세요"
내일(11일) 전국에 누런 '흙비' 쏟아진다…"태풍급 강풍도 주의하세요"
2018.04.10 20:42

인사이트(좌) Daily Mail, (우) 뉴스1


[인사이트] 황성아 기자 = 수요일인 내일 전국에 황사가 섞인 흙비가 내리다 낮부터 개일 것으로 전망되고 있다.


수도권 해안에는 강풍 특보가 내려져 내일 오전까지는 강풍 사고에 주의해야겠다.


10일 기상청은 내일 전국이 흐리고 비가 오다가 중부지방은 새벽에 남부지방은 아침에 그칠 예정이라고 밝혔다.


하지만 비가 내린 후 미세먼지 농도는 매우 나쁨 수준으로 유지될 것으로 전망되고 있어 황사용 마스크를 반드시 챙겨야겠다.


인사이트뉴스1


예상 강수량은 전국 5~20mm로, 천둥 번개를 동반한 강한 비가 오는 곳이 있을 예정이다.


기온은 대체로 따듯하겠지만 낮과 밤의 기온차가 상당히 클 것으로 알려졌다.


아침 최저 기온은 서울 9도, 춘천 10도, 수원 8도, 대전 11도, 전주 13도, 대구 15도, 광주 13도, 부산 14도, 제주 16도로 예보됐다.


낮 최고 기온은 서울 16도, 춘천 18도, 수원 16도, 대전 19도, 전주 20도, 대구 24도, 광주 22도, 부산 21도, 제주 20도로 전망된다.


인사이트뉴스1


황성아 기자 sungah@insight.co.kr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