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내가 쳐다본 '꽃·귀걸이' 기억해뒀다가 몰래 사온 '사랑꾼' 인교진
아내가 쳐다본 '꽃·귀걸이' 기억해뒀다가 몰래 사온 '사랑꾼' 인교진
2018.04.10 18:27

인사이트SBS '동상이몽 2 - 너는 내 운명'


[인사이트] 석태진 기자 = 인교진이 아내 소이현에게 깜짝 선물을 건네며 '사랑꾼'의 면모를 선보였다.


지난 9일 방송된 SBS '동상이몽 2 - 너는 내 운명'에서는 인교진이 화이트데이를 맞아 아내 소이현을 위한 깜짝 이벤트를 준비하는 모습이 담겼다.


이날 인교진은 달달한 초콜릿 선물에 이어 미리 예약해 둔 일식 레스토랑으로 소이현을 안내했다.


연이은 임신과 출산 그리고 모유 수유 때문에 맛있는 초밥에 생맥주가 그리웠던 소이현을 위한 인교진의 배려였다.


인사이트SBS '동상이몽 2 - 너는 내 운명'


감동받은 소이현에게 인교진은 준비한 선물 이벤트를 쏟아냈다.


인교진은 평소 소이현이 스쳐 지나가듯 예쁘다고 말했던 꽃다발과 귀걸이를 잊지 않고 기억해뒀다가 사랑하는 아내에게 선물했다.


감동받은 소이현에게 인교진은 "좋아하는 모습 보니까 미안하다. 충분히 할 수 있는 건데"라며 미안함을 전했다.


소이현은 미안해하는 인교진을 위로하기 위해 "이렇게 사주면 셋째도 낳겠다"며 애교 넘치는 모습을 보였다.


인사이트SBS '동상이몽 2 - 너는 내 운명'


인교진은 "앞으로는 꽃 선물 자주 할게"라며 '사랑꾼'의 면모를 선보였다.


미리 준비한 편지를 잃어버린 인교진이 잠시 자리를 비우자마자 소이현은 고마움에 결국 눈물을 흘렸다.


인교진도 직접 쓴 손편지를 소이현에게 편지를 읽어주며 참았던 눈물을 흘려 시청자들의 마음을 짠하게 만들었다.


한편 이날 SBS '동상이몽 2 - 너는 내 운명'에서 인교진은 집으로 돌아온 소이현에게 게임용 컴퓨터를 샀다고 깜짝 고백하며 마지막 이벤트(?)를 마무리해 시청자들의 웃음을 자아냈다.


인사이트


인사이트


인사이트SBS '동상이몽 2 - 너는 내 운명'


Naver TV '동상이몽2_너는 내 운명'


석태진 기자 taejin@insight.co.kr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