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우전자, '원룸'에 특화된 '2018년형 벽걸이 에어컨' 출시
대우전자, '원룸'에 특화된 '2018년형 벽걸이 에어컨' 출시
2018.04.05 18:40

인사이트대우전자


[인사이트] 이소현 기자 = 대우전자가 작은 집에서 유용한 벽걸이 에어컨 신제품을 출시한다.


5일 대우전자는 이날 2018년형 정속형 벽걸이 에어컨 6·10평형 신제품을 출시한다고 밝혔다.


해당 제품은 바람이 상·하·좌·우, 네 면에서 나와 입체 냉방이 가능한 '4D 맥스(max) 오토스윙' 기능을 적용했다.


상·하로만 풍향 조절이 가능한 동급 모델과 달리 사각지대 없는 냉방을 제공한다.


또 해마다 기승을 부리는 미세먼지를 제거할 수 있도록 에어컨에 안티더스트(Anti-dust) 필터를 장착했다.


인사이트대우전자


대우전자는 인버터 벽걸이 에어컨 6·9평형도 함께 판매한다.


해당 제품은 에너지 효율등급 1등급으로 고밀도(HD) 필터를 적용해 미세입자를 없앨 수 있을 뿐 아니라 간편하게 물 세척만으로도 필터를 청소할 수 있다.


정속형·인버터 에어컨 모두 실내기 본체는 물론 리모컨에도 온도센서를 적용해 최대 8m까지 실내온도를 감지하고, 사용자 주변온도를 기준으로 실내온도를 조절한다.


이들 에어컨은 자가진단 기능으로 에러 코드를 확인하는 등 제품 상태를 확인 가능하다.


대우전자 관계자는 "정속형·인버터 벽걸이 에어컨은 이른 무더위와 미세먼지까지 해결할 수 있는 제품으로 합리적 소비자까지 만족할 수 있는 실용성과 품질을 갖췄다"고 말했다.


가격은 정속형 모델 40만-60만원대, 인버터형 모델이 60만-70만원대다.


이소현 기자 sohyun@insight.co.kr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