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탈리아 피에몬테 와인디너' 선보이는 JW 메리어트 동대문
'이탈리아 피에몬테 와인디너' 선보이는 JW 메리어트 동대문
2018.04.05 11:36

인사이트JW 메리어트 동대문


[인사이트] 김민수 기자 = JW 메리어트 동대문 스퀘어 서울의 BLT 스테이크가 오는 4월 18일 이탈리아를 대표하는 프리미엄 와인 생산지역 피에몬테(Piemonte)를 주제로 2018년 네 번째 와인 디너 '위대한 이태리 와인 (The Greatest Wine of Italy)'을 개최한다.


이번 와인 디너는 이탈리아의 전설적인 와인으로 손꼽히는 바롤로와 바르바레스코를 생산하는 피에몬테 지역의 6가지 와인으로 진행된다.


정하봉 수석 소믈리에가 직접 엄선한 피에몬테의 토착 품종인 코르테제와 네비올로의 품격 있는 와인 셀렉션이 제공되며 와인과 환상적 맛의 조화를 이루는 BLT 스테이크의 풀코스 메뉴가 함께 마련된다.


버섯 리조토 관자와 함께 페어링되는 첫 번째 화이트 와인은 '리코사 가비 (Ricossa Gavi DOCG 2015)'로 피에몬테 토착 품종인 코르테제(Cortese) 100%로 만든 와인이다.


인사이트JW 메리어트 동대문


피에몬테 가비(Gavi) 지역에서 짧은 숙성 기간을 거쳐 만들어지며, 초록빛이 가미된 지푸라기 색을 나타낸다.


섬세하고 산뜻한 과일 향을 뿜어내며 드라이한 맛과 기분 좋은 산도가 조화롭게 어우러지는 와인으로 8°~10°C에서 최상의 맛을 즐길 수 있다.


제주 한라봉을 곁들인 프랑스산 오리가슴살과 매칭한 두 번째 레드와인은 '리코사 바르바레스코 (Ricossa Barbaresco DOCG 2013)'로 피에몬테를 대표하는 토착 품종 네비올로(Nebbiolo) 100%로 만들어진 와인이다.


블랙 커런트, 블랙 페퍼, 감초 향에 바닐라 힌트의 복합적인 아로마가 지속적으로 느껴지며 스파이시하면서 충분한 탄닌과 부드러운 산도가 조화를 이루는 와인이다.


인사이트JW 메리어트 동대문


이탈리와 와인의 왕이라 불리우는 바롤로와 더불어 피에몬테를 대표하는 와인으로 바롤로보다 부드러운 섬세함 때문에 좀 더 여성적인 와인으로 표현되곤 한다.

최소 3년간의 숙성기간을 거치며 깨끗한 루비색을 띠고, 로스트한 고기류 혹은 가금류와 좋은 마리아주를 이룬다.


드라이 에이징한 미국산 채끝 등심과 매칭한 메인 와인은 '리코사 바롤로 (Ricossa Barolo DOCG 2012)'이며 1800년대 후반 설립된 리코사 와이너리를 대표하는 제품이다.


네비올로(Nebbiolo)로 만들어지며 바롤로의 교과서적인 맛을 보여주고 있다. 매혹적인 붉은 루비색을 띠며 바닐라 힌트에 체리, 라즈베리, 감초 아로마가 서서히 올라오는 것이 특징이다.


레드 베리류의 과실과 바닐라, 타바코의 은은한 미감이 균형 잡힌 탄닌과 조화를 이루어 벨벳같이 부드러운 질감을 선사하며 입안 가득 채우는 복합미로 이탈리아 와인 특유의 깊은 풍미를 경험할 수 있다.


김민수 기자 minsu@insight.co.kr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