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6살' 연하 여자친구와 달달한 연애 공개한 돈스파이크
'16살' 연하 여자친구와 달달한 연애 공개한 돈스파이크
2018.04.05 08:53

인사이트MBC '라디오스타'


[인사이트] 김한솔 기자 = 가수 겸 작곡가 돈스파이크가 16살 어린 여자친구에 대해 털어놨다.


지난 4일 MBC '라디오스타'에는 '조금 모자라지만 착한 친구들' 특집으로 돈스파이크, 로꼬, 슬리피, 주우재가 출연했다.


이날 돈스파이크는 "기사와 댓글을 다 챙겨본다"며 "악플이 달리면 신고를 하거나 대댓글을 단다"고 말해 웃음을 자아냈다.


그는 상처받은 악플 중 하나로 '여자친구'를 향한 악플을 언급했다.


인사이트MBC '라디오스타'


돈스파이크는 "다른 방송에서 여자친구 얘기를 한 번 했는데 나이 차이 많이 난다고 악플을 달더라"고 말했다.


여자친구와 나이 차이를 묻는 김구라의 질문에 돈스파이크는 잠시 머뭇거리더니 "젊다. 16살 차이다. (여자친구는) 20대 후반이다"고 밝혀 모두를 놀라게 했다.


그러면서 "저는 어린 여자를 좋아하는 게 아니라 그 나이 또래와 주로 대화한다"며 "제 나이 또래와는 말이 안 통한다. 제가 많이 덜 성숙한 것"이라고 고백했다.


한편 돈스파이크는 지난달 16일 JTBC 예능 '착하게 살자'에서도 여자친구의 나이가 26살임을 밝히며 "7~8살 차이가 나는 것도바는 아예 15~16살 차이가 말이 더 잘 통하는 것 같다"고 덧붙였다.


인사이트MBC '라디오스타'


김한솔 기자 hansol@insight.co.kr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