민주당 박남춘 "인천~서울 이동 10분대 시대 열 것"
민주당 박남춘 "인천~서울 이동 10분대 시대 열 것"
2018.04.04 20:49

인사이트뉴스1


[인사이트] 김나영 기자 = 10분이면 인천에서 서울까지 갈 수 있는 시대가 곧 열릴지도 모르겠다.


4일 6·13 지방선거 인천시장 출마를 선언한 더불어민주당 박남춘 의원(인천 남동갑)은 '인천~서울 10분대 시대'를 열겠다고 밝혔다.


이날 시청에서 기자회견을 연 박 의원은 "서울지하철 2호선을 인천 청라까지 연결해 인천시민 편의를 극대화하겠다"고 공언했다.


제3차 국가철도망 구축계획에 반영된 '부천 원종~서울 홍대입구' 구간(16.3㎞)을 '인천 청라'까지(32.78㎞) 연장하는 노선을 신설하고 서울지하철 2호선과 연결하겠다는 말이다.


인사이트


연결 지점은 서울지하철 2호선 기존 노선인 까치산역에서 신설 노선의 서울 화곡동 지역이다.


또한 신설 노선은 급행과 일반 차량을 병행하되 청라~신도림, 청라~홍대입구 구간은 '올스톱 셔틀' 방식으로 왕복 운행한다. 


따라서 급행열차를 탈 경우 청라~가정~작전~원종~화곡을 거쳐 홍대입구 및 까치산~신도림으로 '환승 없이' 이동할 수 있다.


박 의원은 "계획이 실현되기만 하면 현재 56분이 소요되는 청라~신도림을 29분만에, 46분 걸리는 청라~홍대입구를 31분만에 도달할 수 있다"고 전했다.


인사이트


이어 "특히 청라에서 서울 화곡까지는 10분대 진입도 가능할 전망이다"라고 기대감을 드러냈다.


현재 박 의원이 구상한 신설노선 관련 총 사업비는 2조1000억원 가량으로 추산된다. 


이중 70%는 국비로 충당하고 나머지 30%는 서울시, 경기도, 인천시가 분담할 예정이다.


따라서 박 의원은 "인천시가 부담해야 하는 순수사업비는 2000억원 내외가 될 것"이라고 덧붙였다.


김나영 기자 nayoung@insight.co.kr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