G마켓, 5년새 낚시용품 '5배' 껑충…'도시어부' 늘었다
G마켓, 5년새 낚시용품 '5배' 껑충…'도시어부' 늘었다
2018.04.04 09:46

인사이트G마켓


[인사이트] 김연진 기자 = 최근 낚시가 인기 여가활동으로 떠오르면서 각종 낚시용품이 불티나게 판매되고 있다.


특히 남성 고객의 낚시용품 구매가 크게 오르면서 작년에는 처음으로 캠핑용품 판매량을 앞질렀다.


온라인쇼핑사이트 G마켓에서 최근 5년간(2013년-2017년) 남성 고객 대상 낚시용품 판매량을 살펴본 결과, 매년 평균 42%씩 증가한 것으로 나타났다.


2017년 기준으로 2013년 대비 5배 이상(420%), 2016년 대비 23% 각각 판매 증가했다. 올해 1분기 역시 전년 동기 대비 14% 늘었다.


낚시 트렌드는 인기 여가활동으로 꼽히는 '캠핑'과 비교하면 더욱 뚜렷해진다.


연도별 두 여가활동 용품의 판매 비중을 살펴보면 2016년까지는 캠핑용품 판매량이 더 크게 나타났지만, 2017년에 낚시용품 판매량이 캠핑용품 대비 11% 더 많이 판매되는 등 처음으로 역전했다.


올 1분기 역시 낚시용품 비중이 52%, 캠핑용품이 48%로 역전세를 이어갔다.


이는 2017년에 낚시를 주제로 한 방송 예능프로그램들이 늘어나면서 낚시에 대한 대중들의 관심이 크게 증가해 관련 용품 시장에도 변화가 분 것으로 보인다.


남성 고객에게 특히 인기를 끌었던 낚시용품으로는 바다낚시, 루어/플라이낚시 등이 있다.


2017년 기준, 전년 대비 바다낚시용품 판매량은 33% 증가했고, 루어/플라이 낚시용품은 32%, 낚시공구는 30%, 낚시복/신발 잡화는 20% 각각 증가했다.


G마켓 리빙레저실 이진영 실장은 "낚시 관련 예능 프로그램의 영향으로 작년부터 본격적으로 낚시에 대한 관심이 커져 관련 용품 판매도 급증하기 시작했다"고 말했다.


이어 "낚시가 대중적인 취미활동으로 자리잡으면서 상대적으로 저렴한 가격대의 장비가 인기를 끌고 있고, 온라인몰에서도 낚시전문관이나 기획 프로모션을 마련하는 등 고객이 부담없이 여가활동을 즐길 수 있도록 지원하고 있다"고 덧붙였다.


김연진 기자 jin@insight.co.kr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