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늘 밤 12시, 손흥민 출전하는 첼시vs토트넘 '런던 더비' 열린다
오늘 밤 12시, 손흥민 출전하는 첼시vs토트넘 '런던 더비' 열린다
2018.04.01 15:31

인사이트gettyimageskorea


[인사이트] 황기현 기자 = 물러설 곳은 없다. '마지노선'에 걸쳐져 있는 두 팀이 운명의 한판 승부를 펼친다.


오는 2일(한국 시간) 영국 런던 스탬포드 브릿지에서는 2017-18 잉글리시 프리미어리그(EPL) 31라운드 첼시와 토트넘의 경기가 열린다.


양 팀 모두 양보할 수 없는 경기다. 챔피언스리그 티켓이 주어지는 '빅 4(1~4위)'에 들기 위해서는 승리가 절실하다.


현재 두 팀의 승점 차는 5점. 토트넘이 승점 61점으로 4위, 첼시는 56점으로 5위를 차지하고 있다.


인사이트gettyimageskorea


첼시의 경우 이번 경기에 사활을 걸어야 한다. 이날 패한다면 사실상 4위권 진입에 실패하는 것이기 때문.


에당 아자르와 은골로 캉테, 알바로 모라타 등 주전 선수들이 모두 출전할 수 있다는 점은 첼시에게 호재다.


반면 토트넘은 '주포' 해리 케인이 부상 공백을 어떻게 메울 것이냐가 관건이다.


물론 손흥민이 최전방 공격수로도 준수한 활약을 펼치고 있지만 케인의 결장은 아쉬울 수밖에 없다.


인사이트gettyimageskorea


손흥민의 어깨가 더욱 무거워지는 대목이다. 손흥민은 이번 시즌 리그에서 12골과 4개의 도움을 기록하는 등 최고의 활약을 펼치고 있다.


첼시에서는 '벨기에 호날두' 아자르를 앞세워 토트넘의 골문을 노릴 것으로 예상된다.


두 '크랙'의 대결로 기대를 모으는 첼시와 토트넘의 런던 더비는 2일 자정 킥오프한다.


인사이트gettyimageskorea


한편 영국 축구 매체 '101 그레이트 골' 역시 손흥민과 아자르를 이번 경기의 핵심 선수로 꼽았다.


매체는 "손흥민과 아자르는 클럽에서 좋은 폼을 유지하고 있다"고 설명했다. 


황기현 기자 kihyun@insight.co.kr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