日방송 출연했다 너무 예뻐 현지 시청자들도 반하게 만든 '블랙핑크' 제니
日방송 출연했다 너무 예뻐 현지 시청자들도 반하게 만든 '블랙핑크' 제니
2018.04.01 16:27

아메바TV


[인사이트] 황효정 기자 = 아이돌 비주얼계의 새로운 '다크호스' 블랙핑크 제니가 일본 현지에서도 사랑스러움을 뽐냈다.


현지 시간으로 지난달 28일 그룹 블랙핑크는 일본 현지 아메바TV에 출연했다. 이날 블랙핑크 멤버들은 일본에서 최근 발매한 리패키지 미니 앨범 'Re: BLACKPINK' 홍보 시간을 가졌다.


그중 멤버 제니는 블랙 시스루 블라우스를 입은 모습으로 눈길을 끌었다.


특히 긴 머리를 별다른 장식 없이 5대 5 가르마를 타고 뒤로 묶어 시크하면서도 감각적인 매력을 더했다. 여기에 커다란 크리스탈 귀걸이를 착용, 우아한 분위기를 극대화했다.


인사이트아메바TV


평소 제니는 동그랗게 빚은 듯한 두상을 자랑하며 반 묶음이나 포니테일 등 묶음 머리 스타일링을 즐겨 하기로 유명하다. 그런 그가 5대 5 가르마까지도 완벽하게 소화한 것.


해당 방송뿐만 아니다. 일본에서 지난해 7월 데뷔한 이후 제니는 현지에서도 미모를 맘껏 뽐내며 여러 일본인의 마음을 사로잡고 있다는 후문이다.


한편 제니를 포함한 블랙핑크 멤버들은 데뷔 이래 처음으로 일본 전국 투어를 펼칠 예정이다.


'블랙핑크 아레나 투어 2018(BLACKPINK ARENA TOUR 2018)' 콘서트는 오는 7월 오사카 공연을 시작으로 후쿠오카, 치바 등 일본 전역에서 6차례에 걸쳐 진행된다.


일본에서도 뜨거운 인기를 얻고 있는 블랙핑크. 이들은 최근 새 앨범 녹음을 완료하고 국내 컴백 초읽기에 들어갔다고 알려져 더욱 기대를 모으고 있다.


인사이트Instagram 'blackpinkofficial'


황효정 기자 hyojung@insight.co.kr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