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래 전 손님으로 왔던 여자 기억해 낸 '하트시그널' 남자 출연자
오래 전 손님으로 왔던 여자 기억해 낸 '하트시그널' 남자 출연자
2018.03.31 16:52

인사이트채널A '하트시그널2'


[인사이트] 최민주 기자 = 한 여자와 마주하게 된 남자는 그녀가 오래 전 자신이 일하던 식당에 찾아왔던 손님이었다는 사실을 기억해냈다.


지난 30일 방송된 채널A '하트시그널 시즌2'에는 오영주와 송다은, 임현주가 남자 출연자 김현우가 운영하고 있는 식당을 방문한 이야기가 그려졌다.


솔직하고 다재다능한 매력으로 여심을 사로잡고 있는 김현우는 현재 일본가정식 식당에서 셰프로 일하고 있다.


김현우의 가게를 찾은 여자 출연자들은 그가 차려주는 따뜻하고 정갈한 식사에 감탄하며 또 한번 호감의 눈빛을 보냈다.


인사이트


인사이트채널A '하트시그널2'


이날 특히 김현우와 심상치 않은 '썸' 기류를 보인 출연자는 해외 명문대를 졸업하고 IT 기업을 다니는 오영주였다.


오영주는 음식을 맛보며 연신 "맛있다"는 말을 했고 김현우는 열심히 자신의 음식을 먹는 오영주에게서 눈을 떼지 못했다.


오영주를 바라보는 김현우의 부드러운 눈빛에서 그녀에게 좋은 감정을 가지고 있다는 느낌을 확인할 수 있었다.


사실 김현우와 오영주는 과거 식당 직원과 손님으로 만난 적이 있었다.


인사이트


인사이트


인사이트채널A '하트시그널2'


오영주가 다니는 회사 근처에 있는 한 식당에서 일했던 김현우는 시그널 하우스에 입주한 첫 날 오영주를 보자마자 "우리 본 적 있지 않았냐"고 물었다.


오영주는 그를 기억하지 못했지만 식당을 찾는 수십명의 사람 가운데 한 사람, 오영주를 김현우는 기억하고 있었다.


그렇게 사람들 사이에 섞여 스쳐지나갈 뻔 했던 두 사람은 운명처럼 방송에서 재회한 것이다.


오래 전 자신과 만났다는 사실을 떠올린 남자. 무심한 듯 다정하고 섬세한 김현우의 모습에 오영주도 마음을 조금씩 열어가고 있다.


인사이트채널A '하트시그널2'


한편 이날 방송에서 공개된 하트시그널에서 오영주와 김현우는 서로를 선택했다.


설레는 마음을 안고 본격적인 '썸' 의 시작을 알린 두 사람의 관계가 앞으로 어떻게 될 지 시청자들의 기대를 모으고 있다.


Naver TV 하트시그널2


최민주 기자 minjoo@insight.co.kr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