삼성전자, 프랑스 파리에 인공지능 연구개발 센터 만든다
삼성전자, 프랑스 파리에 인공지능 연구개발 센터 만든다
2018.03.29 18:24

인사이트마크롱 프랑스 대통령이 파리 엘리제궁에서 손영권 삼성전자 CSO를 만나 얘기하고 있다 / 연합뉴스


[인사이트] 이별님 기자 = 삼성전자가 프랑스 파리에 인공지능(AI) 연구개발(R&D) 센터를 만든다.


29일 (현지 시간) 로이터 등 외신에 따르면 프랑스 대통령궁은 지난 28일 삼성전자가 프랑스 파리를 한국과 미국에 이어 세 번째 글로벌 R&D 거점으로 만들기로 했다.


이번 발표는 에마뉘엘 마크롱 프랑스 대통령이 손영권 삼성전자 CSO를 만난 이후 나왔다.


프랑스 대통령 측 대변인은 삼성전자가 현재 15명으로 구성된 팀을 연말까지 50명으로 늘리고 최종적으로 100명 이상을 고용할 것이라고 전했다.


이는 프랑스가 29일 발표하는 AI의 국가 역량을 강화하는 주요 계획에 포함될 예정이다. 


일본 후지쯔도 프랑스에 유럽 내 가장 큰 AI 리서치 센터로 만들기로 했다.


한편 삼성전자는 지난해 말 단행한 조직 개편에서 세트(CE·IM) 부문 DMC연구소와 소프트웨어센터를 통합해 삼성리서치를 출범하고 산하에 AI 센터를 신설했다. 


미국 실리콘밸리와 캐나다 몬트리올 등에서도 AI 연구를 진행하고 있다.


이별님 기자 byul@insight.co.kr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