봄 맞이 '다이어트' 중에도 부담 없이 먹을 수 있는 '한혜진 아이스크림' 인기
PRESENTED BY 롯데제과
봄 맞이 '다이어트' 중에도 부담 없이 먹을 수 있는 '한혜진 아이스크림' 인기
2018.04.09 16:40

인사이트gettyimagesbank


[인사이트] 장영훈 기자 = 봄바람을 타고 전국적으로 봄꽃이 서서히 올라오기 시작하면서 따뜻한 봄이 성큼 다가왔음을 온몸으로 느끼는 요즘이다.


지난 겨울 내내 입고 다녔던 두꺼운 롱패딩을 옷장 속 깊숙이 넣고 봄옷을 꺼내 입으려고 하니 몸에 맞지 않아 난감한 상황과 직면하기 일쑤다.


겨울 내내 들러붙어 있던 몸 속 지방 덩어리를 제거하기 위해 다이어트의 필요성을 절실히 느끼고 있는 가운데 먹으면서도 건강하게 살을 뺄 수 있는 '먹슬림'이 최근 유행하고 있다.


먹으면서 살을 빼는 '먹슬림(먹다+Slim)' 다이어트는 무리하게 굶지 않아도 되기 때문에 2030 여성들 사이에서 가장 핫한 다이어트법으로 떠오르고 있는 것이다.


인사이트gettyimagesbank


이러한 트렌드에 맞춰 저칼로리 제품들 출시가 줄을 잇고있는데 그중에서도 다이어트 중에도 부담을 덜고 즐겁게 즐길 수 있는 아이스크림이 등장해 화제를 모으고 있다.


마음 놓고 맛있게 즐길 수 있어 폭발적인 반응을 얻고 있다는 이 아이스크림의 정체는 바로 롯데제과 '라이트엔젤'이다.


'한혜진 아이스크림'이라고 불리며 선풍적인 인기를 끌고 있는 '라이트엔젤'은 기존 아이스밀크 제품 대비 칼로리가 60% 다운되어 부담 없이 즐길 수 있는 아이스크림이다.


인사이트롯데제과


실제 '라이트엔젤' 파인트 제품은 아이스밀크 기존 제품 대비 3분의 1 수준인 280kcal로 공기밥 한 그릇(200g 기준 300kcal)보다 열량이 낮다. 컵 제품은 89kcal로 밥 한공기의 절반에도 못 미치는 수준이다.


롯데제과 '라이트엔젤'은 파인트 제품과 컵 제품 두 가지 형태로 초코맛과 녹차맛, 바나나맛 등 3가지 맛으로 구성돼 있어 골라 먹는 재미가 쏠쏠하다.


여기에 '한혜진 아이스크림'이라는 이름에 걸맞게 설탕 대신 천연감미료 스테비올배당체가 들어 있어 맛은 물론 건강까지 생각한 착한 아이스크림인 셈이다.


인사이트롯데제과


열량에 대한 부담은 확 줄인 것은 물론 건강까지 생각해 설탕이 아닌 감미료로 아이스크림 본연의 달콤함을 제대로 살려낸 롯데제과 '라이트엔젤'.


다이어트를 하면서도 부담은 줄이고 마음 놓고 맛있게 즐길 수 있는 '한혜진 아이스크림'이자 저칼로리 제품 '라이트엔젤'을 선택해보는 것은 어떨까. 


인사이트롯데제과


장영훈 기자 hoon@insight.co.kr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