카카오프렌즈, 신임 대표 권승조 내정
카카오프렌즈, 신임 대표 권승조 내정
2018.03.29 11:21

인사이트카카오프렌즈


[인사이트] 권순걸 기자 = 카카오프렌즈가 새로운 대표를 내정하고 더 큰 성장을 준비하고 있다.


29일 카카오프렌즈(대표 조항수)는 권승조(權承祖, Kwon Seoungjo) 전 라인 플레이 대표를 신임 대표로 내정했다고 밝혔다.


카카오프렌즈는 이번 리더십 교체를 통해 '국민 캐릭터'로서의 입지를 확고히 하고, 더 큰 변화와 혁신을 도모해 성장에 박차를 가할 전망이다.


권 대표 내정자는 프리챌, 네이버 디자인 센터장 등을 거쳐 지난 2011년 NHN Arts 대표이사로 부임하여 라인 플레이의 탄생과 성공을 이끌어왔다.


출시 1년 만에 이용자 1,300만명을 돌파하며 회사명도 라인 플레이로 바꾸고, 철저한 현지화 전략을 바탕으로 일본과 동남아시아, 미국 등에서 5천 만명 이상의 이용자를 확보해 명실상부한 글로벌 서비스로 성장시켰다.


권 대표 내정자는 "대한민국을 대표하는 캐릭터인 카카오프렌즈 대표직을 맡게 되어 책임감과 동시에 큰 사명감을 느낀다"며 "카카오프렌즈가 만들어온 브랜드 자산과 무궁무진한 가능성을 바탕으로 새로운 콘텐츠 개발 및 사업 확대를 통해 글로벌 IP 비즈니스 기업으로 성장시켜 나갈 것"이라고 포부를 밝혔다.


이번 대표 내정은 지난 2012년 카카오톡 이모티콘으로 출발한 '카카오프렌즈'의 탄생부터 함께 해온 조항수 대표가 회사의 더 큰 성장과 본인의 새로운 도전을 위해 사임할 뜻을 밝히면서 이루어졌다.


조 대표는 2015년 카카오프렌즈가 독립법인으로 분사된 이후 차별화된 브랜드 사업 전개를 통해 리테일 사업 및 글로벌 브랜드와의 콜라보레이션, 라이센스 비즈니스 사업 등으로 확장시키며 캐릭터를 활용한 IP 비즈니스를 성공적으로 이끌었다.


권 대표 내정자는 오는 4월로 예정된 카카오프렌즈 임시 주주총회와 이사회를 거쳐 대표로 공식 선임될 예정이다.


전임인 조 대표는 퇴임 후 카카오프렌즈의 고문역을 맡게 된다.


권순걸 기자 soongul@insight.co.kr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