추성훈 "사랑이,아이돌 준비한다고 말하고 다녀···몰래 방에서 춤연습 하더라" (영상)
추성훈 "사랑이,아이돌 준비한다고 말하고 다녀···몰래 방에서 춤연습 하더라" (영상)
2018.03.27 08:10

인사이트tvN '토크몬'


[인사이트] 권길여 기자 = 이종격투기선수 추성훈이 KBS2 '해피선데이-슈퍼맨이 돌아왔다'에 함께 출연했던 딸 사랑이를 언급했다.


지난 26일 방송된 tvN '토크몬'에서는 추성훈이 딸 추사랑(8)의 근황을 전했다.


이날 강호동은 추성훈에게 "사랑이는 어떻게 지내냐"고 물었다.


추성훈은 "얼마 전 유치원을 졸업했다"며 "사랑이는 좋아하는데, 나는 눈물이 나더라. 아침마다 사랑이를 데려다줬는데 이제 그것을 못할 것 같아 서운하더라"고 말했다.


인사이트tvN '토크몬'


이에 김희선은 "학교 들어가면 학교 갈 일이 더 많다. 괜히 우셨다"고 너스레를 떨었다.


추성훈은 최근 사랑이에게 꿈이 생겼다고도 언급했다.


그는 "사랑이가 나에게 말한 장래희망은 경찰인데, 동생들한테는 '아이돌을 준비하고 있다'고 했다더라"라고 전했다.


추성훈은 "사랑이가 혼자 (방에서) 노래, 춤 연습하고 있는데, 엄마, 아빠한테는 비밀로 하고 있다"며 "사랑이가 한다고 하면 (나는) 무조건 서포트해줄거다"라고 덧붙였다.


한편, 추사랑은 과거 KBS2 '해피선데이-슈퍼맨이 돌아왔다'에 출연해 귀엽고 깜찍한 매력으로 수많은 '랜선 이모'들을 '심쿵'하게 했었다.


인사이트tvN '토크몬'


Naver TV '토크몬'


권길여 기자 gilyeo@insight.co.kr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