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세계백화점 "제철 모르는 굴 나왔다"
신세계백화점 "제철 모르는 굴 나왔다"
2018.03.26 18:02

인사이트신세계백화점


[인사이트] 황기현 기자 = 굴의 제철인 겨울보다 봄에 더 맛있는 굴이 나왔다.


신세계백화점은 26일부터 강남점, 본점, 경기점 등 주요점포 식품관에서 철에 상관없이 수확이 가능한 3배체 굴과 벚꽃이 필 무렵 가장 맛있다는 벚굴을 선보인다.


이번에 선보이는 '3배체 굴'은 생식능력을 없애 번식에 필요한 에너지를 몸집 불리는데 쓰도록 개량한 품종이다.


생식능력을 제거하면 에너지 소모가 줄어들기 때문에 살이 꽉 찬 굴로 키울 수 있다.


벚굴은 주로 섬진강에서 2~4월에 수확되며, 일반 굴보다 최대 10배 이상 크다. 일반 굴에 비해 짠맛이 적고 비타민과 단백질 등 영양까지 더 풍부하다.


가격은 3배체 굴 9,800원(1팩, 2입)이며, 벚굴은 3,980원(100g)이다.


황기현 기자 kihyun@insight.co.kr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