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이스크림 하나 먹을 뿐인데"…인형 외모 뽐내는 정시아 딸 서우
"아이스크림 하나 먹을 뿐인데"…인형 외모 뽐내는 정시아 딸 서우
2018.03.25 21:51

인사이트Instagram 'jung.sia'


[인사이트] 디지털뉴스팀 = 배우 정시아의 딸 서우가 갈수록 엄마를 쏙 빼닮은 외모로 누리꾼들의 관심을 한몸에 받고 있다.


25일 정시아는 자신의 인스타그램을 통해 딸 서우의 근황이 담긴 사진을 오랜만에 게재했다.


공개된 사진에는 네모난 아이스크림을 두 손으로 들고 있는 서우의 모습이 담겨있다.


양 갈래로 돌돌 만 머리를 한 서우는 아이스크림에 온 관심이 집중되어 있어 귀여움을 자아낸다.


인사이트Instagram 'jung.sia'


또 다른 사진에서 서우는 아이스크림을 한 입 먹은 듯 볼이 빵빵한 채로 자신이 먹었던 부분을 쳐다보고 있다.


여전히 사슴같이 커다란 눈망울을 한 서우는 어디 여행이라도 갔다왔는지 살짝 그을린 피부로 건강미를 뽐냈다.


올해 7살이 된 서우는 엄마 정시아를 쏙 빼닮아 뚜렷한 이목구비를 자랑한다.


특히 소멸할 것 같은 작은 얼굴과 길쭉길쭉한 팔다리는 꼭 바비 인형을 연상시킨다.


인사이트Instagram 'jung.sia'


벌써부터 '완성형 미모'를 선보이는 서우의 모습에 누리꾼들은 "여전히 너무 예쁘다", "이대로만 자라줘" 등의 반응을 보였다.


한편 서우는 정시아·백도빈 부부의 딸로 SBS '오! 마이 베이비'에 출연해 시청자들의 사랑을 받은 바 있다.


인사이트


인사이트


인사이트Instagram 'jung.sia'


디지털뉴스팀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