떨어진 기력 보충에 탁월한 '보양식' 메뉴 선보이는 외식업계
떨어진 기력 보충에 탁월한 '보양식' 메뉴 선보이는 외식업계
2018.03.23 12:03

인사이트엔타스


[인사이트] 김소연 기자 = 기온이 올라가며 쉽게 피곤함을 느끼는 봄을 맞아 외식업계가 보양식 메뉴를 준비했다.


23일 국내 외식 업체 MP그룹에 따르면 외식업계들이 고단백 보양식으로 무장한 다양한 신메뉴를 선보이고 있다.


'엔타스'가 운영하는 일식 전문점 '삿뽀로'는 지방이 적고 살이 단단한 고단백 생선 도미를 활용한 '도미 코스' 신메뉴를 출시했다.


'도미 코스'는 전채 요리 메뉴와 도미회가 포함된 메인메뉴, 그리고 식사와 후식으로 구성돼있다.


인사이트올반


한국식 캐쥬얼 다이닝 뷔페 '올반'에서는 '새봄의 기운을 담은 영양 밥상'이라는 콘셉트로 봄철맞이 건강 메뉴 12종을 출시했다.


주요 메뉴로는 각종 무기질과 섬유질이 풍부한 미나리와 빈혈에 좋은 홍합으로 지은 '봄 미나리 홍합밥', 비타민 C가 많아 피로회복에 좋은 '봄 딸기 돌나무 샐러드'가 있다.


이 밖에도 '딸기 젤리', '달콤 딸기 에이드' 등 제철 딸기를 활용한 디저트 메뉴들도 다양하게 선보였다.


인사이트미스터피자


미스터피자에서는 대표적인 고단백 저지방 식품인 닭과 돼지고기를 활용한 고단백 육류 토핑을 한판 가득 올린 고기 피자 '치우천왕'을 선보였다.


'치우천왕'은 매콤한 케이준 치킨과 달콤한 우삼겹을 반반 토핑한 육류 피자다. 케이준 치킨에 치즈 스프레드를 듬뿍 올려 매콤하고 고소한 맛을 살렸다. 


MP그룹 관계자는 "고단백 또는 제철 보양식 재료들은 무기력함을 없애고 떨어진 기력을 회복하는데 많은 도움을 준다"라며 "보양 음식으로 가족, 친구, 연인과 함께 활기찬 봄을 맞이하길 바란다"고 말했다.


인사이트Instagram 'mrpizzalove'


김소연 기자 soyeon@insight.co.kr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