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K텔레콤, 5G 기술 알리는 '디스이즈 5G' 캠페인 실시
SK텔레콤, 5G 기술 알리는 '디스이즈 5G' 캠페인 실시
2018.03.21 20:10

인사이트SK텔레콤


[인사이트] 이소현 기자 = 통신사 SK텔레콤이 신규 5G 캠페인인 '디스 이즈 5G(THIS IS 5G)'를 공개했다.


21일 SK텔레콤은 '5G란 무엇인가'를 주제로 5G 캠페인을 공개했다.


피겨여왕 김연아, 스켈레톤 황제 윤성빈 선수는 SK텔레콤의 5G를 알리는 모델로 활동한다.


광고 속 캠페인은 TV, 소셜미디어, 야구장 등 다양한 공간에서 펼쳐진다.


이들의 설명에 따르면 5G는 스켈레톤처럼 빠른 속도를 내면서도 찰나의 흔들림 없이 안정적이며 해킹(부상) 위험이 없어야 한다.


SK텔레콤은 '내가 흔들리면 모두가 흔들린다'는 광고 카피를 통해 5G로 모든 것이 연결되는 시대를 맞아 더욱 완전무결한 서비스를 제공하겠다는 점을 강조했다.


SK텔레콤 관계자는 "많은 통신사가 5G를 외치고 있지만 어떤 차별점이 있는지 모호했다"며 "SK텔레콤은 30여 년간 완벽한 품질과 서비스를 제공해왔다는 자부심을 바탕으로 진정한 5G의 기준점을 '디스 이즈 5G' 캠페인을 통해 제시하겠다"고 설명했다.


남상일 SK텔레콤 IMC 그룹장 또한 해당 캠페인에 대해 "속도, 안정성, 보안과 같은 SK텔레콤 만의 5G 강점을 쉽고 명쾌하게 알리고자 했다"며 "5G가 어떻게 삶과 산업 생태계 변화를 이끌지에 대해서도 고객 눈높이에 맞춰 전달할 것"이라고 전했다.


이소현 기자 sohyun@insight.co.kr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