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G전자, 프리미엄 HDR 모니터 11종으로 대폭 확대
LG전자, 프리미엄 HDR 모니터 11종으로 대폭 확대
2018.03.21 20:11

인사이트LG 전자


[인사이트] 이소현 기자 = LG전자가 프리미엄 HDR 모니터를 대거 출시하며 시장을 선점하겠다는 포부를 밝혔다.


21일 LG전자는 차세대 화질 요소로 꼽히는 HDR(하이 다이내믹 레인지) 기술을 적용한 모니터를 대거 출시한다.


HDR은 동영상 제작 과정에서 희미하게 처리되는 빛과 색상을 실제에 가깝게 표현하는 기술이다.


화면의 어두운 부분은 더 어둡게, 밝은 부분은 더 밝게 만들어 좀 더 사실적이고 생동감 넘치는 화면을 만든다.


영상, 게임 등을 제작 또는 감상할 때 화질 개선 효과가 뛰어나 고화질 모니터 시장에서 새로운 차세대 기술로 떠오르고 있다.


LG전자는 올해 27형, 32형, 34형, 38형 등 다양한 크기의 HDR 모니터를 국내에 출시할 예정이다.


지난해 1종뿐이었던 LG전자의 HDR 모니터는 이미 판매 중인 6종을 포함해 연내 11종까지 라인업을 확대한다.


LG전자가 HDR 모니터 생산에 심혈을 기울이는 이유는 HDR 콘텐츠 시장이 빠르게 확대되고 있기 때문이다.


현재 미국 대규모 할리우드 영화 제작사, 아마존·넷플릭스 등 온라인 동영상 스트리밍 서비스업체, 게임회사 등이 앞다퉈 HDR 콘텐츠를 제작하고 있다.


LG전자 한국영업본부 손대기 HE 마케팅 담당은 "뛰어난 화질 기술을 적용하고 고객 니즈를 반영한 제품으로 프리미엄 모니터 시장에서 리더십을 이어갈 것"이라고 말했다.


이소현 기자 sohyun@insight.co.kr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