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국, 철강 관세 면제 조건 제시···"중국 통상 압박"
미국, 철강 관세 면제 조건 제시···"중국 통상 압박"
2018.03.20 19:24

인사이트기사와 관련 없는 자료 사진 / 연합뉴스


[인사이트] 김희선 기자 = 철강과 알루미늄 관세를 면제해주는 조건으로 미국 정부가 중국에 대한 통상 압박에 동참하라고 재촉하는 것으로 알려졌다.


20일(한국 시간) 블룸버그 통신에 따르면 로버트 라이트하이저 미국 무역 대표는 철강 관세 면제를 요청한 국가들에게 협상하는 과정에서 5가지 전제조건을 제시했다.


먼저 로버트 라이트하이저 대표는 철강과 알루미늄 대미 수출을 2017년 수준으로 억제할 것을 요구했다.


또한 G20 글로벌 철강 포럼에서 미국에 협조적일 것, 미국이 중국을 WTO에 제소하는데 공조할 것, 미국과의 안보 협력을 강화할 것 등이 조건에 포함됐다.


인사이트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 / 연합뉴스


트럼프 행정부의 이러한 조건은 중국에 맞설 세력을 모색하는 것의 일환으로 분석된다.


현재 한국과 아르헨티나를 포함한 다수 국가가 속속 국가면제를 요구하고 있는 상황이다.


앞서 트럼프 행정부는 중국이 WTO에 가입할 당시 약속한 개헌 정책을 이행하지 않는다며 중국의 경제정책에 문제를 제기해왔다.


인사이트기사와 관련 없는 자료 사진 / 연합뉴스


김희선 기자 heeseon@insight.co.kr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