도요타, 미니밴 '뉴 시에나' 한국 출시…카니발에 정면 도전
도요타, 미니밴 '뉴 시에나' 한국 출시…카니발에 정면 도전
2018.03.19 20:11

인사이트도요타 코리아 제공


[인사이트] 이소현 기자 = 도요타 코리아가 디자인을 바꾸고 안전성을 한층 강화한 미니밴 '뉴 시에나'를 선보였다.


19일 도요타 코리아에 따르면 '뉴 시에나'는 대형 사다리꼴 라디에이터 그릴과 전면부 하단 스포일러를 새롭게 적용했다.


이로써 한층 입체적이고 와이드한 디자인을 구현한 새로운 시에나가 탄생했다.


지난 2011년 출시해 '미니밴'의 원조 격으로 불리는 시에나는 동급 유일의 2열 오토만 시트, 듀얼 문루프 및 8개의 에어백 등을 갖췄다.


수입 미니밴으로는 유일하게 사륜 구동 모델을 보유했으며 안정적인 핸들링을 제공하는 액티브 토크 컨트롤 시스템을 함께 갖췄다.


또 타이어 펑크 시에도 일정 거리를 안전하게 주행할 수 있는 런-플랫 타이어를 장착해 안전성도 확보됐다.


이 외 차선이탈 경고, 긴급 제동 보조 시스템, 오토매틱 하이빔, 후측방 경고 시스템 등을 전 모델에 기본 옵션으로 탑재했다.


도요타 코리아가 새롭게 선보이는 뉴 시에나는 이륜구동 모델이 5,440만원, 사륜구동 모델이 5,720만원이다.


이소현 기자 sohyun@insight.co.kr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