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우전자, 6단계 필터링 가능한 신제품 공기청정기 '클라쎄'로 시장 진출
대우전자, 6단계 필터링 가능한 신제품 공기청정기 '클라쎄'로 시장 진출
2018.03.19 20:10

인사이트대우전자


[인사이트] 이소현 기자 = 대유 그룹에 인수돼 시장 확장을 예고했던 대우전자가 공기청정기를 출시해 눈길을 끌었다.


19일 대우전자는 "6단계 청정시스템과 전면 청정센서를 적용해 초미세먼지와 유해가스를 효율적으로 제거할 수 있는 '클라쎄' 공기청정기를 출시한다"고 밝혔다.


해당 제품은 공기 흡입구에 전문 계측 장비 수준의 '레이저 PM 0.5 센서'를 탑재했다.


이 레이저 광원을 이용해 지름 0.5㎛(100만분의 1m) 크기의 미세먼지 입자까지 실시간으로 감지한다.


6단계 청정시스템은 생활 먼지와 반려동물의 털 등 입자가 큰 먼지를 걸러내는 프리필터, 0.3㎛ 크기의 미세먼지를 제거하는 헤파(HEPA)필터, 새집증후군 유발물질과 생활악취 물질을 없애주는 탈취 필터 등으로 구성됐다.


인사이트대우전자


특히 미세먼지와 냄새를 종합 진단해 4가지 색상으로 공기청정 상태를 알려준다는 점이 특징이다.


또 자동모드로 설정하면 오염도에 따라 공기청정 풍량을 스스로 조절한다.


필터 상태를 자동으로 측정해 교체 시기를 알려주는 기능도 갖췄다.


회사 관계자는 "대우전자 이름으로 나오는 첫 제품이니만큼 소비자들이 실생활에서 필요로 하는 요구사항을 반영했다"고 말했다.


이어 "공기청정기가 한철 팔리는 가전제품이 아니라 필수가전으로 자리매김했다는 판단에 따라 시장 진출을 결정했다"고 전했다.


이소현 기자 sohyun@insight.co.kr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