숙소에서 술판 벌이다 즉석 '취중 라이브' 선보인 비투비 (영상)
숙소에서 술판 벌이다 즉석 '취중 라이브' 선보인 비투비 (영상)
2018.03.16 19:44

인사이트KBS 2TV '건반 위의 하이에나'


[인사이트] 디지털뉴스팀 = 그룹 비투비가 '그리워하다' 즉석 취중 라이브를 선보였다.


오는 16일 방송되는 KBS 2TV '건반 위의 하이에나'에서는 무대 밖 꾸미없는 평소 비투비 멤버들의 모습이 전파를 탈 예정이다. 


이에 앞서 제작진은 비투비의 하이라이트 취중 라이브 영상을 선공개했다.


이날 비투비 멤버들은 편안한 트레이닝복 차림으로 숙소 거실에 빙 둘러앉았다. 


인사이트


인사이트KBS 2TV '건반 위의 하이에나'


방송인걸 잊은 듯 너무나도 자연스럽게 카메라를 등지고 눕방을 펼친 이창섭에게 육성재는 "리스펙"한다며 박수를 보냈다.


문득 녹화중임을 깨달은 창섭은 "아니야. 여기 나를 찍어주고 계셔"라며 귀여운 변명을 했다.


다들 한두 잔씩 걸친 술기운 때문인지 편한 자세로 이야기를 나누는 이들은 모습은 마치 친형제 같아 보였다.


이때 멤버 임현식은 옆에 있던 기타를 손에 잡고 아련함 느껴지는 곡 '그리워하다' 도입을 연주했다.


인사이트


인사이트KBS 2TV '건반 위의 하이에나'


익숙한 반주에 막둥이 육성재는 "언제 들어도 아련한 간주"라며 음악을 즐겼다.


먹었던 술과 흘러나오는 노래에 취해버린 듯 육성재의 두 뺨은 붉게 달아올랐다.


간주가 끝난 후 "오늘도 하루를 보내"라며 노래한 정일훈의 꿀 보이스는 듣는 귀를 즐겁게 했다.


인사이트


인사이트KBS 2TV '건반 위의 하이에나'


특히 육성재는 노래의 후렴구인 "너를 그리워하다"를 열창해 보는 이들의 마음을 애절하게 했다.  


음악에 흠뻑 빠진 비투비 멤버들은 취중 상태임에도 완벽한 공연을 펼쳤다.


기타 반주에 맞춰 '그리워하다' 어쿠스틱 버전을 완벽하게 소화한 비투비의 모습은 오늘(16일) 밤 11시에 확인할 수 있다.


Naver TV '건반 위의 하이에나'


디지털뉴스팀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