금천구, 해빙기 대비 위험시설 안전점검 추진
금천구, 해빙기 대비 위험시설 안전점검 추진
2018.03.12 19:05

인사이트금천구청


[인사이트] 변보경 기자 = 금천구(구청장 차성수)가 2월 5일(월)부터 3월 30일(금)까지 54일간 '해빙기 안전관리 추진기간'으로 정하고 건설공사장 등 재난 위험시설을 집중 점검한다.


해마다 2~3월이 되면 겨울철에 얼었던 땅이 녹기 시작하면서 지반구조가 약화돼 건설공사장, 축대, 옹벽 등의 붕괴사고가 자주 발생된다.


이에 구는 도시안전과 및 시설관리부서를 중심으로 '해빙기 안전관리 TF팀'을 구성해 24시간 안전사고 대응태세를 유지하고, 지난 2월 5일(월)부터 해빙기 재난 위험시설에 대한 일제점검에 돌입했다.


점검에 앞서 구는 지난달 22일(월)부터 31일(수)까지 해빙기 일제조사를 실시해 위험 시설물을 해빙기 집중관리대상으로 지정했다.


집중관리대상은 급경사지 사면 20개소, 옹벽‧석축 13개소, 노후주택 7개소, 건설공사장 3개소, 터널 2개소 총 45개소다.


주요 점검사항으로 △건설현장 안전사고 예방을 위한 대책 △재난위험시설물의 구조 안전성 및 유지관리 상태 △급경사지 토사유출 및 붕괴 발생 여부 △옹벽 변형 및 배부름 현상 등을 점검한다.


안전점검결과 경미한 사항은 현장 시정조치하고, 건물붕괴 등 위험상태가 발견되면 출입통제 등 응급조치 후 보수‧보강공사 등을 통해 도출된 위험요인의 사전 제거 및 근본적인 대책을 마련하게 된다.


한편 구는 이번 점검기간에 점검시설 개요, 관리책임자, 안전점검 이력 등을 집중관리대상 관리카드에 기록해 지속적으로 관리할 계획이다.


심재두 시설안전팀장은 "이번 안전점검을 통해 겨우내 얼었던 노후 시설물들의 균열과 붕괴 등 주민의 안전을 위해할 수 있는 위험요인들을 사전에 예방하고, 앞으로 더 나은 주민의 안전을 위해 다양한 홍보‧교육을 실시할 것이다"고 말했다.

 

'설 연휴 주차걱정 끝' 금천구 주차장 2,359면 개방금천구에서 설 연휴기간동안 관내 학교, 공공시설, 민간시설 등 총 52개소 2,359면의 주차장을 무료로 개방한다.


금천구에서 10년째 이어지는 이웃사랑 '훈훈'금천구 시흥5동 소재, 은행나무마트 동 주민센터에 쌀 1,400포 기탁


변보경 기자 bokyung@insight.co.kr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