윤종규 KB회장 "고객 중심의 최고 글로벌 금융그룹 만들겠다"
윤종규 KB회장 "고객 중심의 최고 글로벌 금융그룹 만들겠다"
2018.01.02 15:05

인사이트


[인사이트] 황규정 기자 = 윤종규 KB금융그룹 회장이 '고객 최우선'을 경영 가치로 두고 글로벌 금융그룹으로 발돋움하겠다고 밝혔다.


2일 오전 윤 회장은 KB국민은행 여의도 본점 4층에서 시무식을 열고 "고객 한 분 한 분을 더 잘 모시기 위해 데이터 분석 조직을 강화하고 고객 니즈에 맞는 맞춤형 상품과 서비스 제공을 확대하자"며 고객 서비스에 최선을 다해야 함을 강조했다.


이날 윤 회장은 "일자리 창출을 통한 '상생 파트너', 창업 생태계 발전을 위한 '혁신 파트너', 서민 경제의 '금융 파트너'가 돼 국민 곁에 한결같은 모습으로 늘 함께 함으로써 국민들께 받은 사랑을 돌려 드리는 사회적 책임을 다하는 자세가 필요하다"고 말했다.


인사이트연합뉴스 


아울러 "서민에게 다가서는 금융 서비스와 나눔 문화 확산에 진심을 담아 '사람 중심 경제'가 우리 사회에 자리 잡도록 노력하자"고 덧붙였다.


이번 시무식에서 윤 회장은 새로운 성장 동력 발굴에 힘써야 한다는 목소리도 냈다.


은행, 증권, 보험, 카드, 자산운용, 캐피탈 등을 필두로 계열사별 경쟁력을 강화하고, 또 유기적으로 긴밀히 협업하면 그룹의 사업 포트폴리오가 더욱 견고해질 것이라고 밝혔다.


인사이트연합뉴스 


평소 'One Firm, One KB(원 펌 원 KB)'를 주문해 왔던 윤 회장은 그 핵심에도 '고객'이 있음을 잊지 말라며 거듭 당부했다.


이어 "각 사의 사업영역을 결합한 '원 스톱' 서비스가 체질화돼 고객이 인정하는 차별적 경쟁력이 될 수 있도록 끊임없는 혁신을 시도할 것"이라고 말했다.


끝으로 윤 회장은 2018년이 KB금융그룹이라는 이름으로 함께한 지 만 10년이 되는 뜻깊은 해라고 밝히며 "이를 시작으로 1등 금융그룹의 자리를 굳건히 하고 글로벌 금융그룹으로 우뚝 서는 '새로운 10년'을 만들어가야 한다"고 전했다.


KB국민은행-크레소티, 약국 대상 '팜 선정산 서비스' 구축 협약KB국민은행이 대한약사회 약국전용 결제 '팜페이' 서비스사인 ㈜크레소티와 약국 대상 서비스 구축 협약을 체결했다.


황규정 기자 kyoojeong@insight.co.kr

MAMA 공연 도중 혼자 안무 동작 틀려 '현실 당황'한 마미손
입력 2018.12.15 11:25


[인사이트] 최해리 기자 = 복면 래퍼 마미손이 무대 도중 깜짝 실수를 저지르고 말았다.


지난 14일 열린 '2018 MAMA in HONGKONG'에서는 마미손이 등장해 '소년점프'를 불렀다.


"한국 힙합 망해라!"를 외치며 등장한 마미손은 자신의 트레이드 마크인 분홍색 복면을 쓴 수십 명의 백댄서들과 함께 단숨에 무대 위를 장악했다.


매드클라운을 연상케하는(?) 귀에 때려 박는 랩을 선보이면서 열정적으로 무대를 꾸미던 중 가수석에 앉아있던 '쇼미더머니' 심사위원 더콰이엇, 팔로알토, 스윙스에게 다가갔다.




이어 마미손은 스윙스 무릎 위에 앉아 분노에 가득 찬 가사를 내뱉으며 패기 넘치는 모습을 보여줬다.


무대가 끝나갈 때쯤 마미손은 수십 명의 백댄서들과 함께 돌출 무대로 향했다. 스테이지 앞에서 마미손은 모모랜드와 노래에 맞춰 춤을 췄다.


하지만 그만 춤 동작이 어긋나면서 모모랜드와 합이 안 맞게 됐다. 모모랜드 멤버들과 반대 방향으로 팔과 다리를 올리다가 뒤늦게 이 사실을 알게 된 마미손은 재빠르게 손 방향을 바꿨다.


엉성한 춤 동작을 선보이면서 허당기를 뽐낸 그의 모습은 관객들에게 큰 웃음을 안겼다.


춤은 엉성했지만 무대 장악력만큼은 최고였던 마미손의 '소년점프' 무대를 함께 영상으로 만나보자.




입력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