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이영애, 어려운 소외계층 위해 '1억 5천만원' 또 기부

장영훈 기자 2017.03.20 20:55

인사이트마리끌레르


[인사이트] 장영훈 기자 = 배우 이영애가 어려운 소외계층을 위해 써달라며 1억 5천만원을 또 기부했다.


20일 강원도는 이영애가 2018 평창 동계올림픽의 성공적인 개최와 강원도 내 소외된 어려운 이웃을 위해 사용해달라며 1억 5천만원을 기부했다고 밝혔다.


이영애가 기부한 기부금은 평창올림픽 꿈나무·유망주 훈련비와 희귀·난치성 질환 소아 환자, 미혼모 보호시설 등 형편이 어려운 이들을 위해 쓰일 예정이다.


앞서 이영애는 강릉 아산병원에 강원도 저소득층 어려운 환자들을 위해 써달라며 1억원을 기부한 바 있다.


이영애의 이번 기부는 강릉 일대에서 SBS '사임당, 빛의 일기'를 촬영한 것을 계기로 뜻깊은 기부를 한 것으로 알려졌다.


한편 이영애는 지난해에도 뇌종양을 앓고 있는 베트남 소년에게 4천만원에 이르는 돈을 지원하는 등 꾸준히 기부 활동을 펼치고 있다.


장영훈 기자 hoon@insight.co.kr

News for you

이영애, 어려운 소외계층 위해 '1억 5천만원' 또 기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