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실업자 135만 명···1999년 IMF 이후 역대 최고치 기록

배수람 기자 2017.03.15 18:23

인사이트연합뉴스


[인사이트] 배수람 기자 = 경기 불황이 지속되면서 2월 기준 우리나라 실업자가 135만 명으로 나타났다.


15일 통계청이 발표한 '2017년 2월 고용 동향'에 따르면 지난달 실업자 수는 1년 전보다 3만 3천명(2.5%) 는 135만 명으로 지난 1999년 8월 국제통화기금(IMF) 외환위기 직후 처음으로 높은 수치를 기록했다.


실업률은 전년동월대비 0.1%p 상승한 5.0%로 2월 기준 2001년 2월(5.1%) 이후 16년 만에 최대치로 집계됐다.


통계청은 이에 대해 졸업시즌을 맞아 졸업 후 취업활동에 뛰어들거나 공무원 시험에 응시하는 청년층이 늘면서 실업률이 상승한 것으로 내다봤다.


청년실업률(15~29세)은 12.3%로 역대 최대였던 지난해 2월 12.5%에 이어 두 번째로 높았다.


인사이트연합뉴스


한편 취업자는 실업자 증가와 동시에 두드러지게 증가해 2월 취업자 수는 약 2천 579만 명으로 전년동기 대비 37만 1천 명 급증하며 상승곡선을 그렸다.


전체 고용률은 59.1%로 전년동월대비 0.4%p, 15~64세 고용률은 65.5%로 전년동월대비 0.6%p 각각 상승했다.


기획재정부 관계자는 "경기보강 재정 24조 원을 조기 투입해 경기부양을 이끌겠다"며 "청년과 여성의 위업 연계 강화 등 일자리를 중심으로 국정운영을 이어가겠다"고 전했다.


배수람 기자 baebae@insight.co.kr

AD

News for you