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내일(18일) 최저 기온 '영하 9도' 반짝 추위 찾아온다

권순걸 기자 2017.02.17 15:12

인사이트연합뉴스


[인사이트] 권순걸 기자 = 봄처럼 맑고 포근했던 날씨가 지나고 반짝 추위가 찾아올 것으로 보인다.  


17일 기상청은 오는 18일 전국적으로 맑지만 반짝 추위가 찾아오겠다고 예보했다.


내일 아침 기온은 춘천이 영하 9도로 가장 낮겠고 서울 영하 7도, 대전 영하 6도, 부산 0도 등 오늘보다 10도가량 떨어질 전망이다.


낮 최고 기온도 서울 3도, 춘천, 대전 6도 부산 8도 등 오늘과 비슷하거나 다소 낮겠다.


그러나 이번 추위는 하루 뒤인 일요일까지 이어지지 않겠다. 일요일에는 추위가 물러나고 평년 기온을 되찾을 전망이다.


기상청은 "오늘 낮부터 찬공기가 남하하면서 기온이 큰 폭으로 떨어지겠다"며 "바람도 약간 강하게 불면서 체감온도가 낮아 춥겠으니 건강 관리에 유의할 것"을 당부했다.


한편 19일은 전국이 맑다가 낮부터 흐려져 오후에 중부지방부터 비가 시작될 것으로 예보했다.


권순걸 기자 soongul@insight.co.kr

News for you