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트와이스가 누구예요?"…S.E.S 전성기 언급하며 능청 떤 '원조 요정' 슈

인사이트MBC에브리원 '비디오 스타'


[인사이트] 김연진 기자 = '비디오 스타' 슈가 S.E.S의 전성기를 언급하면서 자부심을 드러냈다.


지난 13일 방송된 MBC에브리원 '비디오스타'에서는 '산부인과 단골 특집, 사람이 먼저다' 특집으로 꾸며졌다.


이날 방송에는 강성진, 슈, 김혜연, 박지헌이 출연해 다둥이 엄마, 아빠가 되는 비결에 대해 털어놨다.


이날 슈는 "다둥이 엄마가 된 이후 CF를 20개나 찍었다"라고 밝혀 관심을 끌었다.


인사이트MBC에브리원 '비디오 스타'


이어 "주부가 찍을 수 있는 품목은 다 찍은 것 같다. 그런데 제일 찍고 싶은 CF는 맥주다"라고 말했다.


슈는 "주부들이 아이들을 항상 재우고 나서 맥주를 마신다. 주부들의 맥주 소비량이 어마어마할 것이다"라고 설명해 웃음을 자아냈다.


또 슈는 이날 과거 S.E.S의 전성기에 대해 말하며 능청스러운 연기를 떨었다.


인사이트MBC에브리원 '비디오 스타'


슈는 "요즘 걸그룹 중에는 S.E.S를 대적할 상대가 없다고 하더라"며 "트와이스, 여자친구가 누구예요?"라고 너스레를 떨었다.


그러면서 "나는 S.E.S 당시 화장실도 못 갔다"라며 신비주의 컨셉으로 활동했던 당시의 고충을 털어놓기도 했다.


유진 "딸 로희 아이유 처럼 키우고 싶다" (영상)SES 유진이 '연예가 중계'의 인터뷰에서 딸 로희의 장래희망으로 "아이유 같은 싱어송라이터로 키우고 싶다"고 이야기해 눈길을 끌었다.


완전체로 돌아온 S.E.S. '너를 사랑해' 컴백 무대 (영상)14년 만에 완전체로 돌아온 S.E.S.가 변함없는 모습으로 과거 히트곡 '너를 사랑해'를 열창했다.


김연진 기자 jin@insight.co.kr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