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번주 목요일(15일) 태연의 '여신' 비주얼 담긴 교통카드 출시된다"

인사이트

Instagram '7elevenkorea'


[인사이트] 장형인 기자 = 편의점 세븐일레븐이 레드벨벳 카드에 이어 태연이 담긴 교통카드를 출시한다.


지난 12일 세븐일레븐은 공식 인스타그램을 통해 오는 15일 태연 교통카드의 판매를 시작한다고 공개했다.


미모가 열일했다는 태연 교통카드는 총 2장으로 구성됐다.


흰 피부를 가진 태연의 투명한 피부가 부각된 카드와 다른 한 장은 검은색 터틀넥을 입은 모습이 등장했다. 


가격은 5천원이며, 캐시비를 사용하지 않는 일부 지역을 제외한 세븐일레븐 매장에서 오는 15일인 목요일부터 판매가 시작된다.


인사이트


지난해 11월 출시됐던 동방신기를 시작으로 슈퍼주니어 등 SM앤터테인먼트 소속 인기 아이돌은 교통카드로 재탄생됐다.


특히 세븐일레븐은 지난달 24일 레드벨벳 캐시비 교통카드를 출시해 큰 반응을 이끌어냈다.


당시 피카부로 인기 상승세를 탔던 레드벨벳의 역대급 미모가 담긴 교통카드는 출시되자마자 편의점에 문의 전화가 쇄도할 정도였다. 


앨범을 사면 받을 수 있는 포토카드와 비교해도 뒤지지 않는 퀄리티에 많은 팬들은 5천원이라는 다소 비쌌던 가격에도 거리감을 드러내지 않았다.


인사이트


세븐일레븐 측 관계자는 이번 태연 교통카드 판매에 대해 "개인 구매 수량에는 제한이 없으나 점포별 대응이 다를 수 있다"고 전했다.


이어 "레드벨벳에 이어 태연 교통카드도 출시 전 관심이 높아 좋은 반응을 기대하고 있다"고 덧붙였다.


"다음주 수요일(24일) 레드벨벳 '역대급 비주얼' 담긴 교통카드 나온다"앨범을 사면 받을 수 있는 '포토카드'와 비교해봐도 뒤지지 않는 퀄리티를 자랑하는 '레드벨벳 캐시비 교통카드'가 출시된다.


'아이린' 미모가 카드를 뚫고 나오는 레드벨벳 고퀄 교통카드현재 편의점 세븐일레븐에서 단독 판매 중인 레드벨벳 캐시비 교통카드가 좋은 반응을 얻고 있다.


장형인 기자 hyungin@insight.co.kr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