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얼굴 천재' 차은우의 지금보다 더 잘생긴 데뷔 전 '고교 시절' 비주얼

인사이트KBS1 '도전! 골든벨'


[인사이트] 김소영 기자 = '얼굴 천재'라는 별명으로 불리는 아스트로 멤버 차은우의 과거 사진이 재조명되고 있다.


최근 소속사 판타지오가 공식 SNS 채널을 통해 공개한 아스트로 차은우의 데뷔 전 연습생 시절 사진이 인기를 끌고 있다.


데뷔 전 고교생이었던 그는 지금과 똑같은 이목구비와 신비로운 분위기를 가지고 있어 놀라움을 자아낸다.


고교시절부터 키 183cm에 완성형 비주얼로 주목받았던 차은우는 연습생 생활을 하며 MBC every1 웹드라마 '투 비 컨티뉴드'에 출연하는 등 활발한 활동을 펼쳤다.


인사이트KBS 뉴스 9


연예계 활동을 병행하면서도 그는 고교 시절 상위 1%의 우수한 성적을 기록했다.


또한 전교 회장을 했을 정도로 학교생활도 모범적으로 한 것으로 알려졌다.


차은우는 지난 2016년 2월 데뷔한 이래 가수와 연기자 생활을 병행하며 인기를 끌고 있다.


인사이트


인사이트판타지오


꾸준히 미모가 '열일' 중인 아스트로 차은우의 데뷔 전 모습을 사진으로 함께 만나보자.


한편, 아스트로는 오는 2월 24일 서울 강서구 화곡동 KBS아레나홀에서 팬미팅 '아로하 페스티벌'을 개최한다.


해당 팬미팅은 전석 매진을 기록하며 아스트로의 인기를 실감케 했다.


인사이트판타지오


인사이트


인사이트


인사이트


인사이트MBC every1 '투 비 컨티뉴드'


얼굴천재 차은우 실물 마주하고 감탄한 레드벨벳 웬디 (영상)차은우와 마주보게 된 웬디가 얼굴에 번지는 미소를 감추지 못했다.


정글서 제대로 씻지도 못했는데 완벽 민낯 뽐낸 '얼굴 천재' 차은우아이돌 그룹 아스트로 차은우가 척박한 정글에서도 완벽한 민낯을 자랑해 부러움을 자아냈다.


김소영 기자 soyoung@insight.co.kr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