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범죄도시 실사판"…아무 이유 없이 벤츠 때려 부순 조선족 (영상)

인사이트YouTube '보배드림'


[인사이트] 황기현 기자 = 서울 지하철 5호선 군자역 부근에서 중국 동포가 벤츠 차량의 앞 유리를 깨는 등 파손한 사건이 벌어졌다.


지난 7일 온라인 커뮤니티 '보배드림'에는 '군자역 조선족 차량 파손 및 폭행 사건'이라는 게시물이 올라왔다.


게시물을 올린 피해자 A씨는 "상향등을 켠 것도 아니고 빵빵거리지도 않았다"고 운을 뗐다.


A씨에 따르면 한 조선족 남성이 옆으로 비켜 가라길래 비켜갔는데 유리창을 주먹으로 치고 차에서 내리라고 했다고 한다.


인사이트YouTube '보배드림'


그가 첨부한 블랙박스 영상에서는 도로 한가운데 서서 비켜 가라고 손짓하는 남성의 모습을 확인할 수 있다.


이 남성은 곧이어 A씨 차량의 앞을 가로막고 보닛에 누워 버리는 등 행패를 부리기도 했다.


그럼에도 A씨가 아무 반응도 보이지 않자 남성은 차에서 내려왔다.


인사이트보배드림


A씨는 "남성이 '나는 간다'고 하더라"라면서 "잡아야겠다는 생각이 들어 앞으로 주행했다"고 전했다.


그런데 멀찍이 떨어져 걷던 남성은 갑자기 뒤로 돈 후 A씨의 차량을 향해 뛰기 시작했다.


다시 보닛 위로 올라선 남성은 발길질로 차량의 앞 유리를 깨버려 공분을 자아냈다.


인사이트보배드림


A씨는 "발로 앞 유리를 차더니 옆에 있던 통으로 유리창을 내려치더라"라면서 "제가 차에서 내렸더니 저를 붙잡고 밖으로 끌어냈는데, 그 순간 경찰이 왔다"고 설명했다.


그야말로 '날벼락'을 맞은 것이다.


그는 "경찰과 보험사 측에서도 보상받기 힘들다는 식으로 말이 나오길래 억울해서 영상을 올린다"면서 "많은 공유 부탁드린다"고 호소했다.


인사이트보배드림


한편 인사이트는 해당 사건과 관련해 경찰 측에 연락을 취했으나 "사건과 관련된 내용은 이야기해줄 수 없다"는 답변을 받았다.


YouTube '보배드림'


서울 대림동 '차이나타운'서 20대 조선족 남성 칼에 찔려 사망영화 '청년경찰'의 배경이 됐던 서울 영등포구 대림동 한 골목에서 20대 중국 동포가 칼에 찔려 사망해 경찰이 수사에 나섰다.


분리수거 하기 싫다며 서로 칼로 찔러 사망한 조선족 식당 종업원들중국인 종업원끼리 업무 분담 문제를 두고 다투다가 서로에게 칼을 휘둘러 2명이 모두 숨졌다.


황기현 기자 kihyun@insight.co.kr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