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탈 지구급 미모"···실제로 보면 깜짝 놀란다는 방탄소년단 정국 '실물' 느낌 사진

인사이트온라인 커뮤니티


[인사이트] 김소영 기자 = 이제는 세계적인 스타로 자리 잡은 그룹 방탄소년단 멤버 정국의 사진이 파란을 일으키고 있다.


최근 한 온라인 커뮤니티에는 공연장 무대 위에 있는 방탄소년단 정국의 사진이 올라왔다.


폰 카메라로 촬영한 것으로 알려진 해당 사진 속 정국은 8등신 비율로 시선을 압도한다.


조막만 한 얼굴에 큰 눈과 오뚝한 코가 인상적이다.


인사이트


인사이트온라인 커뮤니티


이국적인 느낌을 자아내는 정국의 모습을 담은 해당 사진은 놀랍게도 팬들이 실제로 본 그의 실물과 매우 닮아 있다.


팬들은 해당 사진들을 보고 "실물이 저렇다", "실제로 보면 사진보다 더 멋있다"고 입을 모은다.


방탄소년단의 막내 정국은 22세의 어린 나이에도 불구하고 남성스러움을 풍겨 해외 팬들에게도 인기가 많다.


인사이트


인사이트온라인 커뮤니티


실제 보그 측은 기사를 통해 "정국은 실제로 보니 매우 놀라웠다. 방으로 들어왔을 때 (너무 잘생겨서) 사람들은 숨을 죽였다"고 전하기도 했다.


카메라가 미모를 다 담아내지 못하는 방탄소년단 정국의 실물과 흡사하다는 사진들을 함께 만나보자.


한편, 방탄소년단은 8일(현지 시간) 빌보드 핫 100 차트에 10주 연속 이름을 올리며 식을 줄 모르는 인기를 구가하고 있다.


인사이트


인사이트


인사이트온라인 커뮤니티


'매일 듣는 노래' 부르며 즉석에서 화음 맞추는 방탄 뷔·정국 (영상)방탄소년단의 뷔와 정국이 즉석에서 부른 '매일 듣는 노래'가 역대급 하모니로 화제다.


방탄소년단 조롱하고 한국어 비하한 라틴판 보이 그룹라틴팝 보이 그룹 CNCO는 방탄소년단을 CNCO의 한국어 버전이라 말하며 한국어를 우스꽝스럽게 따라하고 비웃었다.


김소영 기자 soyoung@insight.co.kr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