G마켓 "올해 설날 선물 꾸러미 작년보다 커진다"

인사이트G마켓


[인사이트] 황성아 기자 =  올해 설날은 작년보다 조금 더 풍성해질 것으로 예상된다.


1등 온라인쇼핑사이트 G마켓이 설 명절을 앞두고(1/25-2/4) 고객 총 940명을 대상으로 부모님께 드릴 '설 선물 예산'에 대한 고객 설문을 한 결과 응답자의 26%가 '작년보다 더 쓸 예정' 이라고 답했다. 


'작년과 동일한 수준'으로 설 선물을 준비하겠다는 응답자가 60%로 가장 많았고, 지난해 보다 '예산을 줄이겠다'는 의견은 14% 에 불과했다. 


결국, 전체 응답자의 86%가 올해 설 선물을 작년 수준과 비슷하게 하거나, 더 비싼 선물을 하겠다고 답한 것이다.


부모님 선물의 구체적인 금액을 묻는 질문에는 제시 금액 중 가장 높은 '10만원 이상'이라는 응답이 절반(50%)을 차지했다. 그 뒤로 5~10만원 미만(34%), 3~5만원 미만(7%), 1~3만원 미만(6%), 1만원 미만(3%) 순으로 답이 이어졌다.


'품목'으로는 '한우, 전복 등 고급 신선식품'을 선택한 응답이 30%로 가장 많아 1위를 차지했다. 2위는 '건강기능식품'(25%), 3위는 '안마의자 등 건강/의료용품'(12%)으로 비교적 단가가 높은 품목들이 인기가 높았다. 


그 외 패션의류(11%), 화장품 등 뷰티 관련 제품(8%), 패키지/항공권 등 여행 상품(6%), 가방, 신발 등 패션 잡화류(5%) 순으로 나타났다.


G마켓 마케팅실 김소정 본부장은 "경기 상황과 상관없이 대부분이 부모님께 감사의 마음을 표현할 수 있는 설 선물을 지난 설과 비슷하거나 업그레이드해 준비하는 것으로 나타났다"고 말했다.


G마켓 글로벌샵, 기부 캠페인 '기브러브' 모금액 유니세프 전달이베이코리아가 G마켓 글로벌샵에서 진행한 캠페인 '기브러브(Give Love)'에서 모은 기부금을 전달했다.


G마켓 "달콤 선물세트로 '밸런타인데이'와 '설' 모두 챙기세요"G마켓이 밸런타인데이와 설을 앞두고 초콜릿과 과자에 할인 행사를 진행한다.


황성아 기자 sungah@insight.co.kr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