팬들에게 "비싼 선물 안 받겠다"고 선언한 '개념甲' 아이돌 6

인사이트좌측부터 시우민, 아이유 / (좌) Twitter 'XM_PIC', (우) Tistory 'iustudio'


[인사이트] 백다니엘 기자 = 팬이라면 자신이 좋아하는 아이돌을 위해 좋은 선물을 해주고 싶은 마음이 간절해진다.


일명 '조공' 혹은 '서포트'라고 불리는 선물은 사랑하는 마음만큼 규모가 커지기도 한다.


이런 팬들의 마음을 알면서도 물질적인 선물을 정중히 사양한 아이돌들이 있어 시선을 모은다.


팬들의 선물도 고맙지만 마음과 관심만으로도 충분하다고 밝힌 개념 충만한 아이돌 6명을 모아봤다.


1. 시우민

인사이트SM엔터테인먼트


최근 엑소 시우민은 팬클럽 EXO-L 공식 홈페이지에 "이제 여러분들의 마음만 받겠다. 아니 받고 싶다"고 장문의 글을 남겼다.


시우민은 "모든 것들을 다 받고 싶은데 아이고 이를 어쩌나. 집에 발 디딜 틈이 없네"라며 팬들의 선물을 고사하겠다는 의사를 애교 있게 표현했다.


2. 아이유

인사이트Instagram 'official.chamisul'


가수 아이유 역시 팬들에게 "사고 싶은 것 직접 살 기쁨을 허락해달라"며 선물을 거부해왔다.


해마다 돌아오는 기념일에 선물을 보내는 팬들에게 감사의 인사를 전하면서도 "앞으로 비싼 선물은 정중히 사양한다"며 팬들의 지갑 사정을 걱정해주기도 했다.


3. 첸

인사이트MBC '복면가왕'


엑소의 첸은 엑소 공식 홈페이지에 장문의 글을 남겨 정중히 팬들에게 선물 거절의 뜻을 전한 바 있다.


그는 "그동안 여러분들이 보내준 선물을 감사히 잘 받았지만, 이제는 엑소엘들 마음이면 충분할 것 같다"라고 팬들을 챙겼다.


4. 지드래곤

인사이트KBS2 '유희열의 스케치북'


빅뱅의 지드래곤은 자신의 생일 전 직접 쓴 손편지로 팬들의 선물을 정중히 거절한 적이 있다.


그는 편지에 "조심스럽게 부탁드리고 싶은 얘기가 있다"며 "우리 예쁜이들 마음만으로 충분하니까 따뜻한 마음으로 많이 축하해달라"고 적었다.


5. 태민

인사이트온라인 커뮤니티


샤이니 멤버 태민은 예전 자신의 생일에 샤이니 공식 홈페이지를 통해 "여러분을 챙겨드리지도 못하는데 언제나 항상 받기만 하는 것 같다"고 감사 인사를 전했다.


이어 태민은 "이제는 저보다 조금 더 필요한 곳에, 여러분이 저를 대신해 그 정성과 사랑을 나누어 주신다면 더 값진 선물이 될 것 같다"라고 말해 눈길을 끌었다.


6. 엔

인사이트SBS MTV '더쇼'


빅스 멤버 엔은 팬사인회에서 팬들에게 "여러분들도 선물을 주려고 오는 게 아니라 저희를 보려고 오시는 거 아니냐"고 말을 꺼냈다.


그는 "선물보다 팬분들이 찾아오는 게 더 기분 좋은 일이다"라고 말해 팬들의 마음을 훈훈하게 만들었다.


이날 빅스 멤버 전원은 팬들의 선물을 받지 않았다고 전해졌다.


평균 '다리 길이 100cm'는 기본으로 넘기는 롱다리 아이돌 8인100cm 넘는 롱다리로 어떤 옷도 국보급으로 소화하는 넘사벽 피지컬을 가진 남자 아이돌들이 있다.


'졸업사진'인데도 굴욕이라고는 전혀없는 '잘생김' 아이돌 8명졸업사진임에도 굴욕없는 미모를 과시하고 있는 남자 아이돌들의 사진을 모아봤다.


백다니엘 기자 daniel@insight.co.kr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