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F, 질바이질스튜어트 '자넬 로퍼' 3종 수제 제작한다

인사이트LF 


[인사이트] 황성아 기자 = LF의 슈즈 전문 편집숍 라움에디션이 온라인 신발 주문생산 플랫폼 '마이슈즈룸(My Shoes Room)' 두 번째 프로젝트를 시작한다.


지난 22일 LF는 라움에디션이 마이슈즈룸 시즌 2를 시작, 22일부터 29일까지 질바이질스튜어트의 '자넬 로퍼(Janet Loafer)' 수제 제작 주문을 받는다고 밝혔다.


지난해 진행된 마이슈즈룸 시즌 1에서는 질바이질스튜어트의 앵클부츠 2종, 바부슈 2종 등 총 4종의 슈즈 제품이 기획됐다.


가치소비 중시 성향의 젊은 소비자들을 중심으로 입소문을 타, 4종 모두 최소 주문 수량인 30건의 3배를 상회하는 주문량을 기록하며 제작·판매를 마쳤다.


인사이트LF


이번 마이슈즈룸 시즌 2는 질바이질스튜어트의 로퍼 3종류를 대상 제품으로 기획하고, 합계 최소 주문수량은 100건으로 잡았다. 7일 간 주문 100건이 모이면 생산·배송이 개시되며, 배송까지 소요기간은 약 2주다.


대상 제품인 질바이질스튜어트 '자넬 로퍼'는 현대적이고 간결한 디자인으로 다양한 착장에 활용할 수 있는 제품으로 최상의 양가죽을 사용해 유연한 촉감을 자랑한다. 


2cm의 안정적인 굽높이와 160g의 중량으로 장시간 착화시에도 편안함을 제공하며 국내 수제작업을 통해 디테일의 완성도를 높였다.


인사이트LF


블랙 페이턴트(에나멜) 가죽, 블랙 양가죽, 베이지 양가죽 총 3가지 종류로 출시된다.


임유미 LF 풋웨어리테일사업부장 상무는 "마이슈즈룸 시즌 1에 대한 고객들의 신뢰와 성원에 힘입어 시즌2 프로젝트를 론칭, 트렌디한 디자인과 탄탄한 품질의 로퍼를 합리적 가격에 선보인다"고 말했다.


이어 "앞으로도 다양한 브랜드의 소장가치 높은 제품을 기획·출시하고 온라인을 통해 수렴된 고객 요구를 상품기획에 적극 반영할 것"이라고 덧붙였다.


이번 라움에디션의 '마이슈즈룸' 시즌2 프로젝트는 LF몰 내 기획전 홈페이지를 통해 참여할 수 있다. 


LF '질스튜어트스포츠', 인기 예능 '윤식당2'에 제작 지원'질스튜어트스포츠'가 tvN의 대표 예능 프로그램 '윤식당2'를 제작 지원한다.


황성아 기자 sungah@insight.co.kr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