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돌발질문' 던진 면접관 입 '떡' 벌어지게 만든 '예능천재' 양세형 답변 (영상)

장영훈 기자 2018.01.14 06:46

인사이트MBC '무한도전'


[인사이트] 장영훈 기자 = '무한도전' 양세형이 면접관의 돌발질문에도 당황하지 않고 센스 넘치는 답변으로 '예능 천재'임을 몸소 보여줬다.


지난 13일 방송된 MBC '무한도전'에서는 취업 한파 속에서 취업준비생으로 변신해 대기업 면접 도전에 나선 멤버들의 모습이 그려졌다.


이날 무술년 새해를 맞아 2030세대 청년들의 가장 큰 새해 소망이자 목표인 '취업' 도전에 나선 멤버들은 게임회사 'ㄴ'사와 제과업체 'ㅎ'사 그리고 스타트업 회사 'ㅂ'사 면접을 보게 됐다.


스타트업 회사이자 배달 앱을 전문으로 유명한 IT 기업 'ㅂ'사 면접에 참석한 양세형은 면접관으로부터 "양세형은 어떤 사람이냐?"는 질문을 받았다.


인사이트


인사이트


인사이트MBC '무한도전'


양세형은 "TV에서 보여지는 모습은 밝고 파이팅 넘치는 이런 친구로 많이 알고 있다"며 "(평소 모습은) 좀 조용하고 감수성이 풍부해 시집을 읽거나 쓰는 것을 좋아한다"고 답했다.


직무와 관련해 "1년 중 언제 가장 배달이 많을까"라는 면접관 질문에 양세형은 곰곰히 생각을 하더니 "연초나 연말"라며 차분하게 자신의 생각을 면접관들에게 전달했다.


양세형은 "이런 때는 가족들이 같이 보내자, 이런 날은 시켜 먹자고 할 것 같다"며 나름 주장과 근거가 있는 논리정연한 답변을 내놓아 면접관들의 고개를 끄덕이게 만들었다.


면접 분위기가 한참 뜨겁게 달아오를 때쯤 면접관 한명이 갑자기 양세형 앞에 실내화를 내밀며 "실내화 경우 어떻게 하면 사람들에게 행복한 바이러스로 즐거움을 줄 수 있겠냐?"고 돌발질문을 날렸다.


인사이트


인사이트


인사이트MBC '무한도전'


실내화를 건네 받은 양세형은 "이걸로요?"라고 잠시 당황한 기색을 보였다. 한참 실내화를 뚫어지게 쳐다보며 머리를 굴리던 양세형은 "똑똑똑 실례합니다(실내홥니다)"라고 참신한 언어유희 답변을 내놓았다.


생각지도 못한 양세형의 센스 넘치는 답변에 면접관들은 약속이라도 한 듯이 입이 떡 벌어지며 감격했고 돌발질문을 던진 면접관은 "재미있어요"라고 양세형에게 극찬을 아끼지 않았다.


정작 면접 당사자인 양세형은 자신의 답변에 대해 아쉬웠는지 "좀 유치한 것 같고... 뭔가 더 재미있는게 나올거 같은데.."라고 더 나은 답이 없는지 고민하는 모습을 보여 면접관들의 호감을 한몸에 샀다.


양세형은 "여기 안 붙더라도 혹시 생각나는게 있으면 홈페이지에 올리겠다"고 재치있게 답변해 면접 분위기를 화기애애하게 만드는 등 '예능 천재'다운 면모를 여감없이 보여줬다.


인사이트


인사이트


인사이트MBC '무한도전'


면접을 끝낸 한 면접관은 "자리가 자리라서 그런지 몰라도 '나는 TV에서 보는 모습과 전혀 틀려'라는 모습을 보여주려고 했다"며 "센스도 있고 감각도 있고 관찰력도 있고 꽤 좋은 모습들을 많이 발견했다"고 평가했다.


또 다른 면접관은 "(양세형이) 주도적인 사람이 될 것 같아 너무 좋다"고 말해 센스 넘친 답변으로 화기애애한 분위기를 이끌어낸 양세형을 만장일치로 유재석과 함께 '최우수 면접자'로 선정해 눈길을 끌었다.


한편 '무한도전' 멤버들을 대상으로 면접에 나선 게임회사 'ㄴ'사와 제과업체 'ㅎ'사, 스타트업 회사 'ㅂ'사 면접관들은 지식의 양보다 '배우려는 자세', '창의성'만큼이나 '커뮤니티'에 대한 중요성을 높이 평가했다.


또 자신의 단점에 대해서 자신있게 보여줄 때 장점이 되는 것, 자신감 있는 모습 등을 면접에서 합격할 수 있는 노하우로 제시해 취업을 준비하고 있는 전국의 취준생들에게 큰 도움을 줬다.


인사이트


인사이트


인사이트MBC '무한도전'


Naver TV '무한도전'


형제라고 밝혔는데도 아무도 안 믿었던 개그맨 형제의 남다른 우애투 샷을 보기만 해도 '빵' 터지는 양세형, 양세찬 개그맨 형제의 남다른 우애를 살펴보자.


대본대로 안 해도 빵빵 터지는 양세형의 '애드리브' 능력 (영상)tvN '코미디빅리그' 최고참 개그맨 양세형이 자연스러운 애드리브 실력으로 좌중의 웃음을 끌어냈다.


장영훈 기자 hoon@insight.co.kr

News for you

'돌발질문' 던진 면접관 입 '떡' 벌어지게 만든 '예능천재' 양세형 답변 (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