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실제 스페인 사는 한국인 누리꾼이 밝힌 '윤식당' 현지인 반응

황규정 기자 2018.01.13 17:06

인사이트Instagram 'tu_gastro_web'


[인사이트] 황규정 기자 = '윤식당2'가 연일 높은 시청률을 기록하며 많은 사랑을 받고 있는 가운데, 실제 촬영을 했던 스페인 현지에서도 윤식당을 향한 반응이 뜨겁다.


지난 9일 스페인에 살고 있는 유명 한인 블로거 '산들무지개'는 자신의 블로그를 통해 스페인 가라치코 현지인들의 생생한 반응을 대신 전했다.


'윤식당2' 촬영이 진행된 곳은 스페인 테네리페섬의 가라치코다.


한국인들에겐 다소 생소하지만, 이곳은 자연이 만들어낸 천연 수영장에 따뜻한 날씨, 맑은 공기로 사시사철 유럽인들의 발걸음이 끊이질 않는 휴양지이기도 하다.


인사이트블로그 '산들무지개' 캡처 


인구 5천명 정도의 작은 마을 '가라치코'에 한국인들이 등장하자 현지에서도 큰 관심을 보였다. 


먼저 테네리페 일간지 '엘디아'에서는 윤식당 촬영에 대해 자세히 보도했다.


매체는 "한국에서 45명의 촬영팀이 장비를 들고 20일 동안 곳곳을 누비며 촬영했다. 평범하게 보이는 프로그램 출연자들이 아무 제재없이 자유롭게 동네 산책을 했는데, 사실 이들은 굉장한 셀럽이다"라고 소개했다.


또 윤식당이 한국에서 인기 프로그램이며, 아마 한국에서 윤식당이 방송되면 테네리페에 관광객들이 몰려 대박날 것이라는 긍정적인 코멘트를 덧붙였다.


가라치코 시는 공식 페이스북을 통해 해당 기사와 윤식당2 예고편을 공유하기도 했다. 


인사이트가라치코 시 공식 페이스북 캡처 


가라치코 마을 사람들은 윤식당 촬영에 어떤 반응을 보였을까. 조용하던 가라치코 마을은 지난해 11월 초, 낯선 한국인들의 등장에 들썩였다.


드론, 몰래카메라, 케이블캠스 등이 설치되면서 어떤 촬영인지 궁금해했고, 방송에 가라치코 마을이 나온다는 사실에 들떠 한 것으로 전해졌다.


또 한국에서 '윤식당2' 방송이 시작되자 이들은 각종 SNS를 통해 "드디어 우리가 나온다", "지금 한국인들이 우리 가라치코를 정복하고 있다" 등의 댓글을 달았다.


한 스페인 현지인은 "좋은 에너지로 우리 장소를 선택해줘서 고맙다. 한국 촬영팀과 함께 환상적인 경험과 우정을 공유하게 돼 기쁘다. 언제나 다시 오면 대환영이다"라고 말했다.


현지인들의 반응을 대신 전한 블로거 '산들무지개'는 "다들 좋은 말만 해줘 한국 인지도도 높아지겠다"며 "스페인 사람들이 워낙 열려있고 착해 좋은 이웃이 되지 않았나 생각한다"고 밝혔다.


인사이트


인사이트tvN '윤식당2' 


윤여정 "전쟁터 같았던 윤식당2, 영화보다 더 힘들었다"배우 윤여정이 예능 출연의 고충을 토로하며 예능 프로그램의 고충을 털어놨다.


'장난감 마을' 연상케 하는 '윤식당2' 미니어처 촬영 기법(영상)드디어 베일을 벗은 '윤식당2'가 아름다운 마을 전경을 독특한 방식으로 촬영해 눈길을 끌었다.


황규정 기자 kyoojeong@insight.co.kr

News for you

실제 스페인 사는 한국인 누리꾼이 밝힌 '윤식당' 현지인 반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