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커스텀 서버 좀 (굽신)"…'배그' BJ 데뷔설 나온 네이마르

인사이트Twitter 'Neymar Jr'


[인사이트] 황기현 기자 = 세계에서 가장 비싼 축구 선수인 네이마르가 곧 '배틀그라운드' 방송을 진행할 것이라는 주장이 제기됐다.


지난 9일 네이마르는 자신의 트위터를 통해 '@플레이언노운즈'에게 배틀그라운드 커스텀 서버 개설 자격을 달라고 요구했다.


'@플레이언노운즈'는 배틀그라운드의 개발자다. 커스텀 서버는 유명 스트리머 등 일부에게 주어지는 서버를 뜻한다.


실제 배틀그라운드 측은 홍보 등을 목적으로 커스텀 서버를 개설해 일부 스트리머에게 제공해온 바 있다.


인사이트온라인 커뮤니티


이처럼 홍보가 목적이라면 배틀그라운드 측이 네이마르에게 권한을 주지 않을 이유가 없어 보인다.


네이마르의 SNS(페이스북, 인스타그램, 트위터) 팔로워가 무려 1억 9천만명에 육박하기 때문이다.


웬만한 스트리머는 명함도 내밀지 못할 수준으로 그가 게임을 한 번 플레이할 때 얻어지는 광고 효과는 어마어마하다.


인사이트온라인 커뮤니티


다만 배틀그라운드 유저들 사이에서 "왜 정식 출시 이후에도 커스텀 서버는 인기 스트리머나 커뮤니티만 만들 수 있게 하는 것인지 모르겠다"는 불만이 나오고 있어 실제 커스텀 서버가 제공될지는 미지수다.


한편 네이마르의 배틀그라운드 실력은 평범한 한국 중·고등학생에도 미치지 못하는 것으로 알려졌다.


그의 전적을 본 국내 유저들은 "23게임 해서 평딜 45면 진짜 심각한 건데", "배그는 이겼다", "네이마르보다 잘하는 거 찾음" 등의 반응을 보였다.


골키퍼 무릎 꿇게 만든 네이마르의 '미친 프리킥' (영상)'3천억의 사나이' 네이마르가 눈을 의심케 하는 프리킥 골로 자신의 가치를 입증했다.


꼬마팬에게 돌직구 질문 받고 '동공 지진' 일어난 네이마르'3천억원의 사나이' 네이마르가 어린이 팬의 송곳 같은(?) 질문에 당황한 모습을 보여 웃음을 자아냈다.


황기현 기자 kihyun@insight.co.kr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