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시리즈 마지막 영화 '메이즈 러너3' 일주일 앞당긴 1월 17일 국내 최초 개봉

황효정 기자 2018.01.09 16:14

인사이트영화 '메이즈 러너: 데스큐어'


[인사이트] 황효정 기자 = 영화 '메이즈 러너: 데스큐어'가 오는 17일 전 세계 최초로 국내 개봉한다.


9일 배급사 20세기폭스코리아에 따르면 '메이즈 러너' 시리즈 마지막 편인 '메이즈 러너: 데스큐어'가 오는 17일 베일을 벗는다.


'메이즈 러너: 데스큐어'는 애초 오는 26일 개봉 예정이었으나 일주일가량 앞당겨 관객들을 찾게 됐다. 


한국 개봉이 전 세계 최초이며, 뒤를 이어 영국과 미국 등에서 차례대로 개봉될 예정이다.


'메이즈 러너: 데스큐어'는 '메이즈 러너' 시리즈 마지막 편으로, 진정한 끝을 보기 위해 미로(메이즈)로 돌아간 러너들의 결말을 그렸다.


인사이트


인사이트영화 '메이즈 러너: 데스큐어'


전편에서 미스터리한 조직 '위키드'에게 잡힌 민호(이기홍)를 구하기 위해 토마스(딜런 오브라이언)와 러너들은 위키드의 본부가 있는 최후의 도시로 향한다.


인류의 생사가 걸린 위키드의 위험한 계획을 알게 된 러너들은 마지막 사투를 시작하지만, 자신들의 운명조차 확신할 수 없다. 과연 그들은 민호를 구하고 '위키드'의 음모를 막아낼 수 있을까.


지난 2015년 개봉한 '메이즈 러너: 스코치 트라이얼' 이후 2년 만에 돌아온 마지막 이야기에 팬들의 기대가 모인다.


한편 오는 11일에는 '메이즈 러너'의 주역들이 내한한다. 토마스 역의 딜런 오브라이언, 뉴트 역의 토마스 생스터, 민호 역을 맡은 이기홍 세 사람이다.


아시아 지역 중 유일하게 한국을 찾은 배우들은 11일 오후 7시 여의도 IFC몰에서 열리는 행사를 통해 한국 팬들과 추억을 쌓을 예정이다.


인사이트


인사이트영화 '메이즈 러너: 데스큐어'


Naver TV '네이버 영화 예고편 저장소'


전 세계 최초 개봉 영화 '메이즈 러너3' 주연 3인방, 1월 11일 한국 온다시리즈의 마지막이자 전 세계 최초 한국에서 가장 먼저 개봉하는 영화 '메이즈 러너: 데스 큐어' 주연배우들이 한국에 온다.


'메이즈러너3' 이기홍이 '한국식 이름' 바꾸지 않고 계속 활동하는 이유배우 이기홍은 자신의 미국명인 토마스 리 대신 한국식 이름 이기홍이라는 이름으로 계속해서 활동 중이다.


황효정 기자 hyojung@insight.co.kr

News for you

시리즈 마지막 영화 '메이즈 러너3' 일주일 앞당긴 1월 17일 국내 최초 개봉